“3년 만에 1억 모았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온라인 커뮤니티

돈을 모으는 건 쉽지 않다. 교통비, 통신비, 식비는 물론 각종 보험료와 자잘한 지출을 빼면 수중에 남는 건 아주 미미하다. 만약 부양하는 가족이 있다면 저축을 생각할 겨를도 없다. 일각에서는 ‘직장인이 더 돈을 모으기 힘들다’고 하지만, 사실 저축이 힘든 건 누구나 마찬가지다.

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그런데 가끔 커뮤니티에는 단 몇 년 만에 억 단위의 금액을 모았다는 글이 올라오곤 한다. 천만 원 모으기는 쉬워도, 일억 모으기는 힘들다는 속설이 부지기수인 지금. 과연 이들은 어떻게 짧은 시간에 이렇게 큰돈을 손에 쥘 수 있었던 것일까? 지금부터 그 비결을 파헤쳐 보도록 하자.

저축 먼저 하는 습관 기르기

연합뉴스, 게티이미지뱅크

가장 쉽고 간편하면서도 안전하게 돈을 모을 수 있는 방법은 단연 ‘적금’이다. 매달 일정 금액을 넣으면 그에 따라 금리가 올라가니, 쏠쏠한 이자를 얻을 수 있다. 그러나 많은 이들은 다 쓰고 ‘남은 돈’을 쪼개고 쪼개 저축하는 경우가 많다. 1억 목표 달성을 이룬 이들은 모두 이런 습관을 독이라 말한다.

게티이미지뱅크

중요한 건 저축을 먼저 하는 습관을 기르는 것이다. 월 200만 원의 고정 소득이 있는 직장인이 매달 150만 원을 저축한다면 원금만 9,000만 원이다. 여기에 은행 이자가 더해지고, 가끔 몇 달을 초과 저축하면 1억에 가까워진다. 이렇게 선저축 후소비 습관을 들여, 자신을 통제할 수 있다면 불필요한 지출을 줄이는 데 도움을 줄 것이다.

이미지투데이, 건강나래

소비 습관을 잡는 데 많은 전문가들이 추천하는 방법이 또 하나 있다. 바로 ‘통장 쪼개기’이다. 급여, 생활비, 재테크, 비상금 등으로 통장을 나누면 목적에 따라 정해진 소비를 할 수 있다. 이때 급여 통장은 다른 통장으로 이체하는 건이 많으니 각종 수수료와 이체 혜택을 눈여겨보는 게 좋다. 생활비 통장은 실질적인 지출 건이 많기 때문에 카드 혜택을 고려해 통장을 개설하는 것을 추천한다.

은행 이자율이 실망스럽다면 투자로 눈을 돌리자

비즈 한국, 연합뉴스

은행은 리스크가 없다는 장점이 있지만, 금리가 낮아 엄청난 이자를 기대하기는 힘들다. 그럴 때는 투자 수익률을 노리는 것이 좋다. 직장인의 경우 월급이 정해져 있으니 장기 적립식 투자를 통해 리스크를 줄일 수 있다. 펀드는 리스크가 높기 때문에 개인 성향에 따라 적금과 적절한 비율을 설정하는 것을 추천한다. 이상적인 펀드와 적금의 비율은 7 대 3이다.

SBS, 연합뉴스

이렇게 저축 목표를 달성한 이들이 돈을 활용하는 방법은 무궁무진하다. 보통 더 높은 금액을 설정해 다시 저축하는 경우가 많다. 혹은 대출을 통해 부동산 투자에 뛰어들기도 한다. 부동산은 임대, 시세 차익을 통해 큰 수익을 얻을 수 있는 투자 방법 중 하나다. 그러나 부동산 시장을 전망하기 힘들다는 점, 충분한 공부가 필요하다는 점을 꼭 명심해야 한다.

휴먼에이드포스트2

이렇게 말로 쉽게 풀었지만 좀처럼 쉽게 도전할 수 있는 게 “돈 모으기”이다. 하지만 이 어려운 목표를 달성했을 때 말로 설명할 수 없는 뿌듯함을 선사하는 것 역시 ‘돈 모으기’이다. 혹시 아직 감이 잡히지 않는다면, 이러한 비결을 가슴에 새겨 원하는 금액 저축에 성공하기를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