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들 사이에서도 ‘누구세요?’ 말 나온다는 여배우의 성형 전 사진

‘누구세요?’ 말 나오게 다른 비포애프터
<포브스> 억만장자 타이틀 철회
트레비스 스콧 사이에 둘째 딸 임신

theskincareedit

최근 과거 사진과 함께 성형 의혹이 불거진 해외 스타가 있는데요. 바로 카일리 제너입니다. 팬들은 그녀의 과거 사진을 올리며 얼마나 달라졌는가에 대해 논했습니다.

카일리의 입술은 필러 덕분에 눈에 띄게 도톰해진 것을 볼 수 있는데요. 이 밖에도 코가 좁아졌고, 턱선의 윤곽이 좁아졌다는 등 팬들이 많은 성형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instagram@kyliejenner

한편, 카일리 제너는 ‘전 세계 최연소 자수성가 억만장자’라는 타이틀을 얻었었는데요. 그녀에게 이러한 타이틀을 주었던 <포브스>가 뜻밖의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제 더는 그녀가 억만장자가 아니라는 건데요, 진실은 무엇일까요?

<포브스>는 제너가 수년간 사업 규모와 성공을 부풀려왔다고 설명했습니다. 제너는 2015년 18세의 나이에 자신의 이름을 딴 코스메틱 브랜드 ‘카일리 코스메틱’을 론칭했죠. 이미 유명한 인플루언서였던 그녀는 브랜드 론칭과 동시에 연이어 최고 매출액을 기록하며 돈을 벌었습니다.

instagram@kyliejenner

그런데 <포브스>가 카일리 코스메틱의 최대 주주인 코티의 지난 6개월간 공시 결과를 확인해 본 결과, 수년 동안 사업 규모와 성공을 부풀려온 것으로 드러났는데요.

<포브스>는 “카다시안-제너 가문은 지난 수년간 사업 규모를 부풀려왔고, 소득 및 납세 신고서를 허위로 작성해 제출했다”라고 밝혔습니다.

사실은 카일리 코스메틱은 알려진 것보다 규모도 더 작고 수익성도 낮았던 거죠. 제너의 주장과 달리 코티의 공시 정보에 따르면 카일리 코스메틱의 회사 매출은 애초에 공개한 매출의 절반도 안 되는 수치였습니다.

instagram@kyliejenner

이에 제너는 “난 억만장자 타이틀을 달라고 요청한 적도 없고, 그걸 얻기 위해 거짓말한 적도 없습니다. 난 돈보다 인생에서 더 중요한 100가지 목록을 말할 수도 있어요.”라며 반박했습니다.

최근 그녀는 트래비스 스콧과의 둘째 소식을 알렸는데요. 여러 구설수에 올랐지만, 행복한 가정을 꾸려 잘 지내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