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방송 도중 길가던 중국인에게 폭행 당한 한국인 BJ, 이런 해명 전했다

2

태국 술집에서 외국인에게 폭행당한 아프리카 BJ
최근 생방송 통해서 당시 상황 전해

아프리카TV 태국원

최근 아프리카TV BJ가 태국에서 외국인에게 폭행을 당하는 영상이 퍼져 화제가 됐습니다.

아프리카TV BJ로 활동하고 있는 태국원은 태국의 한 식당에서 생방송을 진행하던 중 외국인들과 시비가 붙어 폭행을 당했고, 이 모습이 그대로 방송으로 송출됐습니다.

연합뉴스

해당 영상에 대해 커뮤니티에서는 태국원이 태국 여성을 무릎에 앉히는 성추행을 저질러 태국 여성의 남자친구에게 폭행을 당한 것이 아니냐는 루머가 돌기도 했는데요.

지난 10일 태국원이 직접 방송을 통해 해당 사건에 대해 해명했습니다. 그는 “태국 야시장에서 여성인 현지 동생과 술 먹방을 하고 있었다. 시청자들이 부킹 방송을 해달라고 요청해 태국 여성 둘의 테이블로 가 술을 마시며 방송을 진행했다”라고 전했습니다.

아프리카TV 태국원

이후 시청자의 요청으로 한 시간 더 방송을 연장하게 됐고, 때마침 뒤에 있던 태국 여성 둘이 자리에서 일어나 술집에서 나가려고 하기에 그중 한 명을 무릎에 앉혔다가 보냈다고 밝혔죠.

폭행 사건은 여성을 무릎에 앉힌 이후에 발생했습니다. 태국 여성이 일어나자마자 한 중국인이 갑자기 폭행을 하기 시작한 건데요. 태국원 역시 여성을 무릎에 앉힌 것 때문에 중국인이 화가 난 것이라고 생각했다고 말했습니다.

아프리카TV 태국원

실제로 그는 중국인에게 “남자친구냐”라고 물었고, 중국인은 아니라는 말과 함께 “왜 자기를 쳐다봤냐”라며 집단폭행을 시작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에 대해 태국원은 “태국 여성을 무릎에 앉힌 것은 잘못했다. 그것이 추행이라고 하면 추행이다”라며 “그 친구들 때문에 싸움이 나지 않았다. 단순히 시비가 걸려 싸움이 난 것이다”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2

  1. 맞아도 싸네
    저런 쓰레기 방송보고 거기에 춤추는 인간들 넘 한심하지않나

    응답
  2. 또라인가 더 처맞아라 ㅋㅋ 한국수준을 낮춰줘서 고맙네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