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에도 피해자 있었다” 정창욱이 7년 전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이유

특수 폭행, 협박 혐의로 경찰 조사 중인 정창욱 쉐프
7년 전에도 술 때문에 제작진들과 갈등 빚어


연합뉴스

특수 폭행, 협박 혐의로 피소된 정창욱 쉐프가 과거에도 술 때문에 방송 제작진들과 마찰을 빚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4일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 이진호’에는 “처음 아니었다..유명 쉐프 정창욱의 두 얼굴”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와 화제가 되고 있다.


정창욱 유튜브

영상 속에서 유튜버 이진호는 “7년 전인 2015년 8월 당시 정창욱은 쿡방과 먹방의 인기에 편승해 한창 주가가 치솟은 상황이었다”라며 “그런데 최고의 전성기를 누리던 중 갑자기 돌연 모든 방송을 하차했다. SBS 플러스 ‘셰프끼리’ 예능 촬영 이후 벌어진 일이다”라고 전했다.

이진호는 정창욱의 하차 이유에는 다른 이유가 있다고 전했는데, 그는 “’셰프끼리’ 촬영 이후인 2015년 8월 14일 정창욱의 방송 전면 하차 기사가 나왔다. 첫 방송 일주일을 앞두고 타 방송국 전면 하차 기사가 나왔던 거다”라고 밝혔다.


셰프끼리

기사 보도 이후 정창욱은 해당 매체에 직전 연락을 해 “누구한테 하차 사실을 들었냐”, “제작진이 말한 거냐”, “그럼 나 짤린거냐” 등의 말을 했다고. 기사 보도 후 정창욱은 “본업에 충실하고 싶다”라는 이유로 스스로 프로그램 하차를 인정했다.

이에 대해 이진호는 “’셰프끼리’ 이탈리아 촬영 과정에서 제작진과 뜻하지 않은 마찰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다”라며 “제작진 중 일부가 기자회견까지 고려할 정도였다고 한다. 이때도 술이 문제였다고 한다. 다만 정창욱이 하차를 선언하면서 이와 관련된 구체적인 내용이 수면 위로 떠오르지 않았다”라고 전했다. 또한 당시 방송 하차는 자의가 아닌 타의에 의한 것임을 밝혔다.

유튜브 호드벤처

한편, 정창욱은 지난해 9월 칼을 들고 지인을 위협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정창욱의 지인인 A 씨와 B 씨는 특수상해, 특수협박, 특수중감금, 특수중감금치상 등의 혐의로 정창욱을 고소했다. 두 사람은 2021년 8월 하와이에서 정창욱에게 폭행을 당했다고 밝혔으며, 현재 경찰은 정창욱에게 관련 혐의가 있다고 판단,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정창욱의 폭행 논란을 접한 누리꾼들은 “과거부터 이런 논란들이 꾸준하게 있었구나” “저런 성격을 숨기고 어떻게 방송생활할 생각을 했을까” “피해자분들은 얼마나 무서웠을까”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1
슬퍼요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