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엘 경찰 폭행 사건으로 재조명된 ‘국회의원 아버지’의 발언 수준

무면허, 경찰 폭행 사건으로 재판 받고 있는 장용준
과거 아버지 장제원 국회의원 발언 재조명 받는중


연합뉴스

음주 측정 요구에 불응하고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장용준이 체포 당시 경찰관에게 욕설을 하고 몸싸움을 벌이는 장면이 공개됐다.

지난 24일 서울중앙지법 형사4단독 신혁재 부장판사는 도로교통법 위반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장용준의 공판을 진행했다. 이날 검찰 측에서는 장용준의 체포 당시 영상을 공개했다.


SBS 뉴스

공개된 영상에는 장용준이 경찰관에게 “저 운전 안 했어요”라며 음주 측정을 거부하고 “비키라고 XX야” 등의 욕설을 내뱉는 장면이 모두 담겨 있었다.

음주 측정을 거부하자 경찰관은 영상 채증을 시도했고, 장용준은 “지워, 지우라고”라며 소리치기 시작했는데, 경찰이 “여성분이 조수석에 있다가 운전석에 옮긴 것 아니냐”라고 묻자 “뭘 옮겨요 씨X”이라며 다시 욕설을 내뱉었다.


부산일보 유튜브

결국 경찰관은 장용준에게 수갑을 채워 양팔을 잡고 순찰차에 태웠는데, 이 과정에서 장용준은 강하게 저항하며 경찰관을 폭행했다. 당시 상황에 대해 경찰관은 “한번 부딪혔으면 몸부림치다 실수로 쳤을 수 있겠지만 연속으로 두 번이어서 고의적이라고 생각했다”라고 대답했다.

장제원 국회의원의 아들로 알려진 장용준은 지난해 9월 서울 서초구 반포동의 한 사거리에서 무면허 상태로 벤츠를 몰다가 접촉사고를 냈고, 이후 음주 측정을 거부한 뒤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뉴스1

장용준의 경찰 폭행 사실이 공개되면서 과거 장제원 국회의원 발언도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장제원 국회의원은 “자식에게 문제 있는 공직자는 공직자 자격이 없다”라는 발언을 한 바 있는데, 아들 장용준의 사건, 사고가 계속되자 장제원 의원이 책임을 지고 의원직을 내려놔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한편, 장용준의 경찰 폭행 영상 내용을 접한 누리꾼들은 “그래도 경찰한테 우리 아빠가 누군지 아냐 그런 말은 안 했네” “항상 저런 일로 논란이 되니까 이제는 크게 관심도 안생긴다” “어떤 삶을 살아온 걸까”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5
슬퍼요
1

2

  1. 제발 음주운전은 그만

    응답
  2. 아들 손절하는 세상.
    장 의원 물러나면. 누구도 사퇴해야는거 아닌가?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