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이 준비생?’ 송지아와 같은 소속사인 미모의 유튜버에게 생긴 의혹

<하트시그널 3>에서 와세다 대학교 재학생이라고 한 박지현
프리지아와 같은 소속사라 네티즌들 주목
네티즌들 ‘학력 위조 아니냐’하며 해명 촉구


<솔로지옥>으로 스타덤에 오른 프리지아가 연일 새롭게 나오는 논란으로 곤욕을 치르고 있다. 하지만 이로 인해 함께 논란이 된 인물이 있다. 바로 <하트시그널 3>에 출연한 박지현이다.

<하트시그널 3>

<하트시그널 3>에 출연한 박지현은 역대 시즌을 통틀어 최다 시그널을 받아 큰 화제가 되었다. 당시 박지현은 자신을 일본 명문대학교인 와세다 대학교 재학 중에, 의학전문대학원을 준비하면서 의과대학 연구실에서 인턴으로 근무하고 있다고 스스로를 소개했다.

<하트시그널 3>

박지현은 <하트시그널 3> 종영 이후 유튜브와 인플루언서로 전향했다. 그런 박지현은 느닷없이 학력위조 논란에 휩싸였다. 논란이 처음 나온 것은 박지현이 현재 네티즌들의 뭇매를 맞고 있는 프리지아와 같은 소속사라 처음 제기되었다.

유튜브 ‘day지현’

처음 논란은 네티즌들은 박지현의 유튜브 언박싱 영상에 ‘진품이 맞냐’라는 의혹을 제기했고, 이에 박지현은 ‘진품이 맞다’라고 대처하며 일단락되는 듯했다.

하지만 박지현이 유명세를 얻은 후 의사가 아닌 스타일리스트를 준비하며 자신의 브랜드 론칭 계획을 밝히자 네티즌들은 학력 위조가 아니냐 하는 의문을 제기했다.


네티즌들은 학력 위조 해명을 요구했지만, 박지현과 그녀의 소속사는 아직까지도 묵묵부답을 유지하며 명확한 해답을 내놓고 있지 않은 상태다.

이에 네티즌들은 아직까지도 ‘직업을 의전원 준비생으로 소개하는 사람은 난생처음 봤다’, ‘이제 의사 안 하고 아예 연예인으로 전향하는 거냐?’라며 의문점을 지적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1
감동이예요
2
화나요
1
슬퍼요
2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