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도 절레절레 고개저은 이준석의 무례한 발언 수위

0

안철수 후보 조롱하는 글 올린 이준석 대표
이에 대한 홍준표 의원의 반응은?

연합뉴스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이 최근 불거지고 있는 이준석 대표의 조롱 논란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지난 22일 이준석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안철수, 윤석열 향해 “단일화 겁나서 도망쳤다. 윤석열이 표기하면 내가 정권교체”라는 제목의 링크를 올린 후 “댓글로 ㄹㅇㅋㅋ네 글자만 치세요”라는 글을 업로드했다.

이준석 페이스북

이준석 대표가 올린 ‘ㄹㅇㅋㅋ’는 ‘리얼’과 웃음을 뜻하는 ‘ㅋㅋ’를 합친 신조어로,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네 말이 다 맞다”라며 상대방을 조롱하는 의미로 사용되는 말이다.

이에 대해 국민의당 윤영희 중앙선대위 부대변인은 “이 대표의 저급한 정치 행태가 대한민국 정치 품격을 나락으로 떨어트리고 있다”라며 “당의 얼굴인 대표부터 정책본부장까지 인터넷 커뮤니티만 보고 SNS에서 킥킥대는 모습이 가관”이라고 강하게 비난했다.

연합뉴스

홍준표 의원 역시 이준석 대표의 조롱에 대해 부정적인 의견을 표현했는데, 홍준표 의원은 자신이 만든 플랫폼 ‘청년의 꿈’ 청문홍답 코너에서 한 지지자가 “공개적으로 상대방을 인격 비하, 조롱하는 사람은 그만 봤으면 좋겠다”라는 말에 “좀 심한 것 같지요?” 라고 대답했다.

이준석 대표는 지난 21일 KBS 라디오 ‘주진우 라이브’에 출연해 안철수 후보와의 단일화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연합뉴스

그는 “ 처음에 단일화하자고 한 분도 안 후보, 중간에 단일화 안 하겠다고 선언한 분도 안 후보다. 완주도 이번 대선 기간 중에만 2~3번 정도 선언했다”라고 전했다. 또한 안철수 후보 조롱에 대해서는 “저는 안 후보를 조롱할 수 있다. 정치인들과는 상호 조롱한다”라고 전했다.

이어서 이준석 대표는 “안 후보에 대해 정치인 대 정치인으로서 무슨 말이든 할 수 있다”라며 “그런데 국민의당은 선거 때마다 단일화를 가지고 협박을 한다. 이는 근절돼야 할 양태”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