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악의 불륜남 도장찍힌 ‘부부의 세계’ 박해준 “출연 결정했던 이유는요…”

‘국민 불륜남’으로 유명해진 박해준
변영주 감독의 권유로 ‘부부의 세계’ 출연해

부부의 세계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불륜남 이태오 역할을 맡으며 국민 불륜남으로 자리 잡은 배우 박해준. 그가 불륜남 역할을 선택한 이유는 무엇일까?

지난 2일 방송된 SBS 파워 FM ‘박하선의 씨네타운’에서는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드라마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에서 주인공을 맡은 박해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

이날 방송에서 박해준은 드라마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에 대해 “직장을 그만둔 철없는 백수가 웹툰 작가를 꿈꾸면서 실패하고, 새롭게 성장하게 되는 이야기다”라고 전했다.

박해준은 드라마 속 금필이라는 역할을 위하여 “저를 내려놓고 그 시간을 살았던 것 같다. 최대한 자연스럽게, 현실감 있게 보이기 위해서 많이 노력했다”라고 밝혔다. 또한 “살을 일부러 찌운 건 아니고 관리를 안 했다. 평소에 먹고 싶은 거 먹고 그랬다”라고 말했다.

화차

박하선은 변영주 감독이 연출한 영화 ‘화차’를 언급하며 “이선균 씨가 소속사 없는 후배 배우들 프로필을 모아서 변영주 감독님께 오디션 제안한 거냐”라고 물었고, 박해준은 “같이 공연하고 있던 친구들 몇몇 해서 오디션 기회를 줬다. 오디션을 다 보게 됐는데 다 너무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부부의 세계’ 출연 역시 변영주 감독의 역할이 컸다고. 박해준은 “감독님이 생각나서 전화드렸는데 무조건 하라고 하셨다”라며 “’상대가 김희애면 무조건 해야 한다’고 말씀해 주셔서 결정하는데 크게 영향을 미쳤다”라고 밝혔다.

부부의 세계

박해준은 ‘부부의 출연’을 망설였던 이유에 대해 “연기를 잘해도 문제일 것 같고 못하면 못한다고 그럴 것 같았다”라고 말했는데, “어떻게 해야 하지 생각했는데 지금은 너무 감사한 작품이다”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박해준이 ‘부부의 세계’에 출연하게 된 계기를 접한 누리꾼들은 “변영주 감독님은 따뜻한 멜로인 줄 알았다고 하던데” “김희애랑 너무 잘 어울리긴 했음” “애초에 연기를 너무 잘하니까 뭘 해도 다 좋았을듯”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Leave a Comment

[slide-anything id="67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