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식장에서 신랑 여사친에게 욕먹었다’ 커뮤니티에 올라온 충격적인 사연

여사친은 신랑의 고등학교 동창
“신부보다 하객이 더 나은 건 처음” 발언

출처: 인천시

지난 6일,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 “결혼식장에서 신랑 여사친에게 먹었네요”라는 제목의 사연이 올라와,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작성자 A씨는 “저번 주 결혼식했고 혼인신고는 아직 안 했습니다.”라는 말과 함께 서문을 열었다.

모든 상황은 신부대기실에서부터 시작됐다. 지인들에게 축하를 받으며 머무르고 있던 신부대기실에, A씨와는 안면 없는 여자 세 명이 등장했다.

출처: 웨딩시티

A씨는 자신의 남사친들 중 여자친구랑 같이 온다고 말했던 이가 없었기에, 본능적으로 신랑의 지인들일 것이라 예상했다.

축하인사를 건네거나 구경만을 위해서라도 신랑측 지인이 신부대기실에 오는 것은 충분히 있을 수 있는 일이다. 하지만 그들은 대기실을 들어오자마자 서로 웃음을 주고받으며 “야 별로인데? 드레스도 별로 안 예쁘다”라는 말과 함께 퇴장했다고 한다.

예의가 전혀 없는 발언이었음에도 A씨는 화를 참을 수밖에 없었다. 결혼식을 앞두고 당장 설전을 벌일 수도 없는 노릇이었다.

출처: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용산

결혼식 1부가 끝난 뒤 연회장에서 신랑과 함께 다가가 인사를 건네니, 그들은 A씨의 인사를 가볍게 무시한 채 신랑에게 ‘여기 밥이 너무 맛없다’며, ‘식을 뭐 이런 곳에서 하느냐’고 비아냥거렸다.

정신이 하나도 없었기에 작성자는 두 번째 상황 역시 참고 넘어갔지만, 더 큰 문제는 식이 모두 끝나고 귀가 한 후 발생했다.

출처: 베이비 타임즈

결혼식 관련해 남편이 올린 SNS 게시글에, 여사친이 “전체적으로 너무 별로였다ㅠㅠ 어쨌든 축하”라고 댓글을 남긴 것이다.

그뿐만 아니라 댓글을 타고 그녀의 SNS를 들어가보니, “ㅇㅇ이 결혼식 왔다. 근데 신부보다 하객이 더 나은 건 처음”이라는 말과 함께 신부 측이 못나온 사진을 게시하기까지 했다.

쌓였던 감정이 터진 A씨는 이 사실을 남편에게 알렸으며, 자신의 얼굴이 나온 사진을 내리고 사과를 요구해달라 이야기 했지만, A씨에게 돌아온 남편의 대답은 ‘그냥 넘어가’라는 말뿐이었다.

출처: 나이스블루

이 황당한 상황으로 인해 A씨는 현재 친정에 머무르고 있으며, 다른 사람들의 의견을 묻고자 커뮤니티에 글을 작성한 것이라 밝혔다.

사연을 본 누리꾼들은 “친구 와이프를 처음 보는데 무례하게 깎아내리는 게 친구인가?”, “SNS에 얼굴 올리고 욕한 건 명예훼손으로 고소해라” 등 분노가 담긴 댓글을 남겼다.

한편, 이 게시글은 7일 오후 4시 기준 조회수 약 28만회를 도달했으며, 약 3,000개의 추천을 받아 실시간 랭킹에 등극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1
화나요
28
슬퍼요
0

45

  1. 이혼하시는게 앞으로의 삶에….

    응답
    • 남편 문제있네요.. 그중 누군가 관계있거나 남편이 배우자 될사람한테 너무 성의가없네요.평생 남의편 각입니다. 못살아요저런사람..
      나중에 화병나서 본인 망치지 마시고 새로운 사람 찾으세요

      응답
  2. 끼리끼리라고 그넘이그넘이다 헤어져라

    응답
  3. 가스나 지는 얼마나 이쁘길래…
    상식은 지나가는 개줬나
    신랑도 위로를 하던 달래던 해야지 그게뭔냐

    응답
  4. 가스나 지는 얼마나 이쁘길래…
    상식은 지나가는 개줬나
    신랑도 위로를 하던 달래던 해야지 그게뭔냐

    응답
  5. 첫 단추가 끝 단추와 연결됩니다.남편분 아니네요! 남녀가 함께 산다는것은 서로가 절대적 내편이 되어줘도 살기 힘듭니다. 더늦기전에 버리세요…쓰레기는 재생되도 출처는 쓰레기입니다

    응답
  6. 그년들 미친녀들이네 어디넘중요한날에와서 깽판놓고 혹남편이랑 짜고 한짓거리아닌가싶네 십장생들같은년들편드는것보니 그냥넘어가긴 가서한소리해야지 남푠이 문제네 잘생각혀

    응답
    • 그년들 남편결혼하는게 아쉬웠나보지..아님질투났던가 여자의적은 여자라더니 쌍년들..
      친구는 무슨친구 형사고발껀임

      응답
  7. 신랑 안되겠네.

    응답
  8. 말들 참 쉽게 한다. 헤어지라는 말을 지들이 뭔데 저리 쉽게들 하는지… 물론 신랑 반응이 이해가 안 가긴 함 ㅎㅎ 근데 그렇다고 그 신랑에 대해서는 고작 저 갈 딱 하나 읽은 주제에 헤어지라는 말을 쉽게 하는 사람들은 오지랖이 하늘을 덮고도 남는 거.

    응답
  9. 쓰레기

    응답
    • 신랑 답변보니 덜 살았고 혼인신고도 안했으니 어여 이혼해..이런건 흠에도 안잡혀..덜된 인간이랑 사는이 어여 관둬..

      응답
    • 몰상식한 행동하는게 그냥 여사친 맞는지 궁금함ㅠ
      그리고 남편 태도가 더 짜증나 자기 와이프를 욕보이면 자기 자신과 자기 가족을 무시하는건데 정신 못차리네 ㅋㅋ
      뭔 약점 잡힌거 아님 저딴 행동 보고도 그냥 넘어가라니 백퍼 뭔가 캥기는거 있을듯 ㅋ

      응답
  10. 개주작이지ㅋㅋㅋ

    응답
  11. 그냥 넘어가라는거에서 이혼사유 충분함 ㅋㅋ

    응답
  12. 네이트?

    응답
  13. 이런놈을 남편이라고 다른사람 만나세요…..딱보니….노란네

    응답
  14. 남의 잔치집에 와서 할말은 아닌듯 개념없는 쒸레기덜 … 님편이 더 나쁘네요.

    응답
  15. 그냥 쓰레기네 쓰레기 친구는 쓰레기 남편이 정말 남의편이네 더 늦기전에 정리하는게 좋을거 같네

    응답
  16. 그 사람의 인성과 사상은 주변사람들을 보면 알아요 수준이 딱 나오네요

    응답
  17. 그 개념 없던 것들이랑
    여사친이라
    사람은 끼리끼리 친구하는겨
    그 남편노ㅁ도 개념은 개가 먹었네
    얼굴에 쓰레기 궁물로 쳐 받아야 할
    남편
    아 저 남편 믿고 평생을
    어찌 같이할지 걱정이다

    응답
  18. 신랑이 대인배
    신랑도 그 여사친이 그런걸 알았으면 솔직히
    안볼사이니 그냥 무시하라고 그냥 넘어가라 했겠지
    세상에 별별 인간이 다 있는데 남들이 얘기하고
    SNS뒷담화 까지 신경쓰면 세상 못살지

    응답
  19. 답없는 여시친에 신랑도 긴인생 함께하기에는
    별로인것 같아요….

    응답
  20. 살다보면 그보다 어려운일리이 굽이굽이 있을텐데 그깟일에 사니마니 합니까?
    나도 시집 오자마자 인물이 못생겼다고 어떤분이 그랫은데 무시하고 살다보니 50년도 더살아서 검은머리 파뿌리가 되도록 알콩달콩산다우
    여자가 더 현명하니까~~

    응답
    • 아이고 할머니 50년 전이랑 비교하면 안됩니다.
      할머니 자식분이 신혼부터 남편이 남의편 안들어주면 누가 편입니까. 지금은sns와 외모가 생각보다 생활에 큰 영향이 있다고 생각합나

      응답
  21. 결혼 생활이란게 참는 수양하는 삶입니다..참는자가 이긴다? 절대 아닙니다..참으면서 져줘야 합니다..대화를 해서 오해를 푸시길..그 ㄴ들은 안만나면 그만인데..

    응답
    • 웃기고있네 ㅋㅋ

      응답
  22. 뭐가 있는겁니다
    사고방식이 형펀없네요
    미련두지마세요
    똑똑하게 헤어지세요

    응답
  23. 너무 화가나고 황당했겠네요.평생 함께하고싶어결혼을 결정하셨을텐데남편의 진심에 신뢰가 느껴다면 끝까지 멋진 가정을 꾸려서 가족이나 친구들앞에 승리의 만세를 부르시길 응원합니다

    응답
  24. 도대체 신부가 얼마나 못낫길래…
    돈이 많은가?
    남편도 짠하다.
    못난게 성격까지..
    신혼초 친정행

    응답
  25. 저도 그런 생각이 좀 드네요. 신랑과 그의 여사친들 도 넘는 나쁜 행동과 말에 당연 화가 나겠지만 신부가 어느 정도 였길래? 궁금합니다. 그리고 바로 친정가서 해결을 어떻게 바라고 계시는건지? 답정녀 아닌가요?

    응답
  26. 다른걸 떠나서 이런 이야기 커뮤니티 사이트에 쪼르르 올린거 보니 여자도 똑같다 ㅋㅋ

    응답
    • 님 같으면 참겠음?? 객관적으로 예쁘든 못생겼든 사람 앞에서 저렇게 대놓고 얘기하는 거 참고 넘어갔고 sns에서도 저지랄 하는데 참고 사냐고 개소릴 길게도 써놨네 ㅅㅂ

      응답
  27. 그동안 남편을 만나 오면서 신뢰가 쌓였다면 두분이 극복을 잘 할수있을꺼라 생각해봅니다 물론 기분은 엄청 안좋죠 남편이 내편이 안되어 준것같아서 서운한 마음도 크실꺼고 그러나 평생을 같이하기러 한 믿음이 있었기에 결혼했으므로 남편보다 그사람들이 중요한 건 아니지 않습니까 그분들이 문제지 남편분이 문제는 아닌 것같아요 서운할수는있어도 다시한번 차분히 생각해 보시는게 어떨런지요 남편을 진심으로 신뢰하고 계시는지을요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응답
  28. 그동안 남편을 만나 오면서 신뢰가 쌓였다면 두분이 극복을 잘 할수있을꺼라 생각해봅니다 물론 기분은 엄청 안좋죠 남편이 내편이 안되어 준것같아서 서운한 마음도 크실꺼고 그러나 평생을 같이하기러 한 믿음이 있었기에 결혼했으므로 남편보다 그사람들이 중요한 건 아니지 않습니까 그분들이 문제지 남편분이 문제는 아닌 것같아요 서운할수는있어도 다시한번 차분히 생각해 보시는게 어떨런지요 남편을 진심으로 신뢰하고 계시는지을요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응답
  29. 일단 넘어가라고 한 남편부터가 잘못됐구요. 오자마자 인사는 안하고 평가질부터 하는 그 사람들 인성 참 잘 알겠네요. 끼리끼리 논다니까 남편보고 그사람들 연 끊으라 하시고요.
    서로 시간을 갖고 생각해보면서 남편분이 전혀 뭐가 잘못됐는지 모르시겠다면 만나기 전으로 돌아가세요.

    응답
  30. 이런일은 평생갑니다
    깨끗히 정리하고 가세요
    신랑과 친구들은 이직 배우자를 만날만큼 어른이 안되었네요

    응답
  31. 말도안되는글을 올리는지 얼굴도 모르는사람들이 남얘기좋아하는 거짓소설이네요 고등학교동창은 무슨 죄로 가만히있는데 욕을 먹어야하는건지요 알지도 못하고 아무말도안하고있는데

    응답
  32. 가만히있는 고등학교 동창은 왜 욕을 먹어야하는건가 얼굴도모르고 암것도 모르는 사람한데 누군지도모르고 암것도 모르는상황인데 어처구니없는 거짓솟설은 그만쓰세요

    응답
  33. 왜 그러고 살는지 모르겠네 남편놈도 문제고;

    응답
  34. 왜 그러고 살는지 모르겠네 남편놈도 문제고;

    응답
  35. 요즘 애들이 그렇지 뭐 하루 이틀이간?

    응답
  36. 벌써부터 남편질(남의 편) 이네.
    싹수가 보인다

    응답
  37. 남편이랑 여사친인지랑 뭐있는거아닌가?
    남자도 저따위로 할거면 여사친이랑 살것이지
    뭐하러 남의집 귀한딸이랑 결혼해서 힘들게하냐
    그냥 넘어갈 일은 절대 아님ㅡㅡ

    응답
  38. 그냥 넘어가라는 남편분의 말은 뭔가 그여자들에게 책잡힌게 있는게 아닌가 생각되네요.. 그래서 덮는거 아닌지.. 깊이있게 남편분과 얘기를 일단해야할것같아요.. 저는 그여자에게 만나자고할거같아여 일단 얘기들어보고 별일없음 경고할것같네요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