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에 밀려 대선 출마 못한 홍준표의 다음 행선지가 정해졌다

홍준표 의원, 대구시장 출마 선언
“나를 키워준 대구 리모델링 할 것”

출처: tv홍카콜라 / 청년의꿈 홈페이지
출처: 청년의꿈 홈페이지

지난 10일, 홍준표 의원이 자신이 운영하는 온라인 플랫폼 ‘청년의꿈’에 앞으로의 행보 관련한 글을 게재했다.

그는 “우여곡절 끝에 정권교체가 되었다. 중앙정치는 윤석열 당선자에게 맡기고 하방을 하고자 한다”며, “대한민국 리모델링의 꿈이 좌절된 지금 할 일은, 나를 키워준 대구부터 리모델링 하는 것”이라 밝혔다.

다가오는 6월 1일에 치러질 지방선거에서 대구시장으로 출마하고자 하는 그의 포부가 드러난다.

출처: tv홍카콜라 / 청년의꿈 홈페이지

국회의원 사퇴 시한은 선거 30일 전인 5월 2일로, 따라서 홍 의원은 4월 말 안으로 의원직을 사퇴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방을 하더라도 자신이 유튜브 채널인 ‘tv홍카콜라’와 홈페이지 ‘청년의 꿈’은 계속해서 운영하여 청년들과의 소통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한 후, “더 많은 지도편달 바라겠다”라는 말과 함께 글을 끝맺었다.

출처: 서울신문 / 청년의꿈 홈페이지

직접적인 언급은 없었지만 “대구시장 출마 선언은 ‘청년의 꿈’에서 가장 먼저 해주셨으면 좋겠다”는 지지자의 글에, “오늘 출마 의사 밝혔다”는 댓글을 남기고, 지난달 27일에도 “중앙정치에서 패퇴하면 하방하는 게 맞지 않느냐”는 말을 한 것으로 보아 출마는 기정사실화됐다고 해석 가능하다.

이와 같은 선언에 누리꾼들은 “꼭 대구 시장 공천받으시고 당선되면 좋겠다”, “하방이라니. 이제는 그만 후배들에게 양보해라” 등 엇갈린 반응을 보였다.

출처: SBS ‘모래시계’ / KBS

한편 홍준표 의원은 1985년부터 약 10년간 검사 생활을 이어오다가 1996년 정계에 입문했다.

검사시절부터 유명했던 그는 시청률 64.5%의 신기록을 세웠던 드라마, ‘모래시계’ 속 배우 박상원이 맡은 검사 역할의 모티브가 될 정도였다.

출처: 국민의힘

정계에 입문하게 된 계기 역시 드라마틱했다. 광주지검 시절 잡았던 조폭들이 출소한 후 홍 의원을 찾아와 “가족을 해치겠다” 위협했고, 가족을 보호하기 위해선 제도권의 보호가 최적이라 판단하여 국회의원이 되기로 결심한 것이다.

그로부터 지금까지 그는 정계의 길을 계속해서 걷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1
슬퍼요
0

3

  1. 그만좀 국민을 우롱하고, 초딩만도 못한 짓거리는 이제 더이상은 못봐주겠으니, 이젠 그만 정계에서 물러나주기 바란다. 언제쩍 준표냐, 불복할줄 모르는 자네 같은 피플 없으면 자유대한민국 더 잘돌아긴다.

    응답
    • 그래도 홍준표 소신있는분이라 난 좋다ᆢ항상 쉬운언어로 일반 서민과 소통한 모습도 난 좋다ᆢ솔직해서 더 좋다

      응답
  2. ❤️‍🔥 Victoria is interested in your profile! More info: http://inx.lv/kT1o?h=2d2d305d74efdfe4cc661d9344c8ff19- ❤️‍🔥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