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 가입하겠다” 방송인 남편 ‘좌파 논란’에 아내가 직접 남긴 해명

유튜버 침착맨, 좌파 논란 휩싸여
이에 40분짜리 해명 영상 올려
논란 이어지자 침착맨 아내도 해명글 남겨

유튜버 침착맨(이말년)‘좌파 논란’에 휩싸였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침착맨의 정치적 성향에 관련한 게시물이 잇따라 실시간 베스트 글에 올라왔다. 이를 본 침착맨은 지난 13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정치적 의도 없다”며 약 40분간 해명했다.

침착맨이 좌파 논란에 휘말린 이유는 일반인들이 봤을 땐 다소 이해하기 어려운 내용들이 많았다.

그가 민주당을 상징하는 파란색 겉옷을 입고 방송을 했다는 것, ‘윤도리'(윤석열 대통령을 비하하는 말)라는 내용을 포털 사이트에 검색했다는 등의 주장이었다.

이에 침착맨은 파란색 겉옷을 벗고 방송을 진행했다. 또한 ‘윤도리’와 관련한 것에 대해서는 “무슨 뜻인지 몰라 검색해봤을 뿐이다”라고 해명했다.

MBC ‘나 혼자 산다’

이 같은 상황에 침착맨의 아내는 그의 팬카페에 장문의 글을 업로드했다.

“일부에서는 또 나댄다고 욕하겠지만, 그래도 말하고 싶어서 이렇게 글을 씁니다. 같이 목격하고 있는지 몇 년 째인데, 웃으면서 털어버리기엔 버겁고 억울한 정도로 누적이 된 거 같아요”라며 속상한 마음을 토로했다.

침착맨 팬카페

침착맨의 아내는 과거 침착맨에게 불거졌던 모든 논란들을 설명했다.

이번 ‘좌파 논란’에 대해서도 “좌파요? 최대한 방송 중에 논란거리 없게 하려고 노력하는 사람이 일부러 그런걸 왜 합니까? 주위에 가까운 사람들이 다 좌파라서 빼박이라는데, 그럼 가장 가까운 제가 우파면 제 남편 논란 없어지고 오해 안 받을 수 있는 건가요? 그럼 저 열성 우파 되겠습니다. 내일 국민의힘 당원 가입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MBC ‘놀면 뭐하니?’

이러한 사건에 대해 누리꾼들은 ‘좌파 우파가 뭐가 그렇게 중요하냐’, ‘이게 왜 논란이 된 건지 도무지 이해가 안 된다’, ‘이분법 적인 생각 한심하다’ 등의 침착맨을 옹호하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침착맨은 현재 유튜브 외에도 다양한 방송 출연을 하며 대중에게 얼굴을 비추고 있다. 최근에는 MBC <놀면 뭐하니?>에 MBTI 특집에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일괄 출처: 유튜브 ‘침착맨’ 채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Leave a Comment

[slide-anything id="67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