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오차이 표기 논란 터졌던 여배우, 2주 만에 여기서 발견됐습니다

추자현, 김치를 ‘파오차이’로 표기
논란 이후 소속사 통해 사과
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으로 복귀

출처: instagram@choo.jahyun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운명’에서 일상을 공개한 바 있는 배우 추자현이 우효광 불륜 의혹에 이어 다른 논란에 휩쓸렸다.

앞서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추자현이 중국판 인스타그램인 샤오홍슈에 올린 먹방 영상에서 김치를 ‘파오차이’로 표기한 것에 대해 문제가 있다고 비판했다.

서 교수는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활발한 연기 활동을 보여주고 있는 배우 추자현 씨가 자신의 샤오홍슈에 라면 먹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게재했다”며 “하지만 라면에 김치를 싸 먹는 장면에서 김치를 ‘파오차이’로 자막 표기해 논란이 됐다”고 언급했다.

출처: instagram@seokyoungduk

또한 그는 “중국 쪽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연예인, 인플루언서 등이 많은데 국위선양도 하고, 외화도 벌어오는 것은 칭찬받아 마땅하나 이런 실수는 더 이상 하지 말았으면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서 “최근 중국 김치 공정, 한복 공정 등 어이없는 일들이 벌어지는 상황에 특히 대외적 영향력이 있는 사람이라면 국가적인 기본적 정서는 헤아릴 줄 알야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서 교수는 “중국의 김치 공정 이후, 국내 네티즌들이 한국 김치를 파오차이로 잘못 표기한 부분을 고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그리고 그간 좋은 성과들도 많았다”며 “이러한 작은 변화가 모여 김치가 대한민국 대표 음식으로 전 세계 사람들에게 꾸준히 사랑받을 수 있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출처: instagram@seokyoungduk

논란이 커지자 추자현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번 일로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라며 사과했다.

이 같은 상황이 발생한 데에는 그동안 김치와 파오차이의 번역 및 표기가 관용으로 인정해 사용될 수 있었는데, 지난해 7월부터 ‘신치’라는 단어로 표준화됐고, 추자현은 이에 대해 인지하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추자현은 “이번 일을 계기로 우리 고유 음식의 이름을 바로 알고 사용해 올바른 표현이 더욱 알려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출처: 빌리빌리 ‘Freezia宋智雅’

이런 추자현은 지난 6일 JTBC 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하며 오랜만에 한국에서의 활동 소식을 전했다.

추자현은 극 중 자녀를 호랑이처럼 엄격하게 키우고, 압도적인 정보량으로 초등 커뮤니티의 1인자를 차지하고 있는 변춘희 역을 맡을 예정이다.

이날 추자현은 “대본을 받았을 때 자신이 없었다. 자신감도 떨어져 있었지만 제작진과의 미팅 후에 그 열정이 내게 감동으로 다가왔다”라고 밝혔다.

JTBC

그러면서 “드라마라는 게 한 사람이 잘 한다고 좋은 결과가 오는 게 아니지 않나. 좋은 작품을 함께 하는 것에 설레고 기대가 컸다”라며 해당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그녀의 드라마 복귀 소식에 누리꾼들은 “논란 잘 넘겼으니 힘내보자”, “추자현 연기 기대된다”, “해명이 깔끔했었다. 이젠 실수 안 하시길” 등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추자현이 출연한 ‘그린마더스클럽’은 6일 첫 방송에서 2.5%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나쁘지 않은 출발을 기록했다.

특히 추자현과 함께 오랜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한 이요원의 활약이 두드러지면서 많은 이들의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4
슬퍼요
1

3 thoughts on “파오차이 표기 논란 터졌던 여배우, 2주 만에 여기서 발견됐습니다”

  1. 그냥짱꼴라나라에서돈벌어서살어라한국까지돈벌라고하지밀고좃팔리당

    응답
  2. …글논란이후로~ ~ 남아있던 팬심다 깍아먹은 배우ㅠ
    그냥… 중국배우네요~~~ 그릅니다! 개념없는 중국배우네요ㅠ;; 채널 돌립니다.

    응답
  3. 김치 많이 먹드라요~

    응답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