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논란 터지고 잠잠하던 ‘건대 수의과 여신’이 공개한 뜻밖의 근황

하트시그널3 이가흔 근황
‘건대여신’의 졸업사진 공개
학폭 논란 이후 행보

채널A, 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

‘하트시그널3’ 이가흔이 여전히 아름다운 모습으로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 21일 이가흔은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뒤늦게 올리는 졸업사진. 친정 수의대 앞에서도 찍어보고 대학내일 표지모델 짬밥 살려서 학교 홍보 뭐시기처럼도 찍어봤다”라며 졸업 스냅샷을 게재했다.

채널A

실제로 ‘대학내일’ 표지모델을 한 경력이 있는 이가흔은 남다른 비주얼로 이를 입증했다.

이가흔은 지난 2020년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3’에서 눈에 띄는 미모와 당찬 스타일로 매력을 뽐낸 바 있다.

하지만 방송 시작 전부터 꾸준히 학폭 논란에 시달렸고, 폭로자는 “학창시절 이가흔이 주도한 악랄한 집단 따돌림을 당했고, 어머니에게도 욕설을 서슴지 않았다”라고 주장했다.

인스타그램

이가흔은 처음부터 줄곧 ‘학폭 논란’을 부인했으나, 지난해 수사기관이 폭로자의 주장이 허위라는 점을 발견하지 못했다.

이에 이가흔은 ‘사실 적시 명예훼손‘으로 죄명을 변경해 누리꾼들로부터 “사실 적시라는 건 학폭은 인정한다는 것 아니냐”라는 비난을 사기도 했다.

하지만 이가흔 측은 이를 강력하게 부인, 벌금형을 요청했으나 폭로자는 이에 불복해 정식 재판으로 선고유예 판결을 받은 바 있다.

인스타그램

‘하트시그널3’ 출연으로 인해 인기가 높아짐에 따라 논란, 구설수에도 시달렸던 이가흔의 밝은 근황이 팬들을 안도케 만들고 있다.

인스타그램

한편 이가흔은 최근 건대 수의학과를 졸업 후, 제66회 수의사 국가시험에 합격해 정식 수의사가 된 근황을 전한 바 있다.

또한 웨이브에서 방영 중인 골프 남녀의 러브라인을 그려낸 버라이어티 ‘홀인러브‘에 패널로 출연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2
화나요
10
슬퍼요
0

Leave a Comment

[slide-anything id="67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