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3시간 만에 후원금으로 ’22억’ 벌어들인 유튜버의 정체

일본 게임 유튜버 카토 준이치
결혼식 피로연 생방송으로 22억 벌어

Youtube ‘jun channel’

일본의 게임 유튜버 카오 준이치가 3시간 만에 22억 원이 넘는 후원금을 받았다.

지난 12일 일본의 게임 유튜버인 카토 준이치는 “카토 준이치 결혼 피로연”이라는 제목으로 유튜브 생방송을 진행했다.

Youtube ‘jun channel’

이날 방송에서 카토 준이치는 자신의 결혼 자금 마련을 위해서 하루만 유튜브 후원 기능을 열겠다고 밝혔다.

그동안 게임 유튜버로 활동해 온 카토 준이치는 지난 10년 동안 수익 창출을 위한 방송이나 중간 광고 등을 하지 않은 걸로 유명하다.

Youtube ‘jun channel’

10년 만에 처음으로 후원 기능을 연 카토 준이치의 결정에 누리꾼들은 엄청난 후원금을 전달하기 시작했다. 유튜브 통계분석 기업인 ‘블레이보드’에 따르면 이날 방송이 진행된 3시간 동안 22억 원이 넘는 후원금이 모였다고.

이날 슈퍼챗 횟수는 총 10만 4236회였으며, 유튜브 동시 접속자 수는 46만명, 트위치 동시 접속자 수는 10만 명을 기록했는데, 현재 유튜브에 올라온 영상의 조회수는 830만 회를 넘어섰다.

Youtube ‘jun channel’

카토 준이치의 후원금 액수를 접한 누리꾼들은 “구독자가 100만명이 넘는데 수익 창출을 안했다니…” “생방송 한 번에 집 한 채 사겠다” “그동안 수익 창출 안한 게 정말 대단하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카토 준이치는 지난해 9월 일본 과자점에서 근무하는 8살 연하 여성과 혼인신고를 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올해 3월 12일 결혼식을 올렸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