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출연 잠잠한 45살 여배우, SNS에 이런 사진 업로드했다

하지원, SNS에 작업실 사진 공개해
6년 전부터 그림 그려와, 작년 전시회 데뷔
하지원 작품 ‘슈퍼 카우 3’ 가장 인기 있어

인스타그램 @hajiwon1023
인스타그램 @hajiwon1023

30일, 배우 하지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주 가자~~♥ 나의 사랑하는 1023″이라는 글과 함께 한 개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하지원은 환한 미소를 지으며 청순한 여신 미모를 자랑했다. 올해 45살이지만 나이가 전혀 믿기지 않을 정도의 동안 미모였다.

이런 하지원이 있는 장소는 최근 그녀가 푹 빠진 그림 작업실인 것으로 추정된다.

뉴스1

최근 하지원과 같이 그림을 그리는 연예인을 의미하는 ‘아트테이너(Art+Enrtertainer의 합성어)’들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하지원은 대표적인 아트테이너인 하정우, 구준엽을 포함한 아티스트들과 함께 ‘소’를 주제로 그린 그림들을 전시하는 2021년 ‘True to New Perception : 우행(牛行)_Amulet 展’에 ‘슈퍼 카우 시리즈’ 세 점의 작품을 출품하며 작가로 데뷔했다.

인스타그램 @hajiwon1023

하지원은 6년 전부터 그림을 그리기 시작하며, 자신을 자유롭게 표출한다고 밝힌 바 있었다.

이 전시회의 관계자는 가장 인기 있는 그림으로 하지원의 ‘슈퍼 카우 3’를 꼽으며, 가격대는 자세히 말할 수 없으나 500만 원대임을 귀띔했다.

인스타그램 @hajiwon1023

그녀는 이후에도 틈틈이 작업실 벽과 바닥은 물론, 소파와 탁자까지 모두 알록달록한 색으로 물들인 모습을 공개해왔다.

공개한 다수의 사진에는 소파에 다양한 색상의 페인트를 뿌려 자신만의 예술을 펼친 하지원의 모습을 볼 수 있다.

특히나 소파에는 흰 페인트로 ‘FUCK’라는 영어 단어가 적혀 있어 눈길을 끌기도 했다.

뉴스1

한편, 하지원은 올해 영화 ‘비광’ 촬영을 마치며 배우로서의 삶도 열심히 살고 있다.

‘비광’은 대중의 사랑을 받던 스타 부부 ‘중구’와 ‘남미’가 갑자기 나타난 한 아이 ‘동주’로 인해 나락으로 떨어지지만, 충격적인 사건에 휘말린 ‘동주’를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게 되는 가족 누아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1
감동이예요
0
화나요
1
슬퍼요
1

Leave a Comment

[slide-anything id="67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