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 조민 의전원 입학취소되자 조국이 이 악물고 SNS에 남긴 한마디

부산대, 고려대 입학 취소된 조민
조국 전 법무부 장관 sns에 글 올려

연합뉴스

부산대고려대조민 씨의 입학을 취소시킨 것에 대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은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지난 8일 조국 전 장관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부산대와 고려대가 각각 제 딸의 입학을 취소했다”라며 “송곳으로 심장을 찌르고 채칼로 살갗을 벗겨내는 것 같은 고통을 느낀다”라고 전했다.

뉴스1, 조국 페이스북

현재 조민 씨는 부산대와 고려대의 입학 취소 통지를 받은 후 무효확인 소송을 제기한 상태. 조국 전 장관은 “제 배우자 재판에 대해 사실과 법리 판단에 심각한 이견이 있었지만, 그 결과에 승복한 것처럼 제 딸 재판 결과에도 승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아비로서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에게 ‘이제 만족하시냐’ 묻고 싶다”라며 “’윤석열 검찰’은 사모펀드 건으로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잡아넣지 못했지만, 자식의 인턴·체험활동을 문제 삼아 끌어내렸고, 그 배우자를 잡아넣었다. 그 결과 자식의 입학은 취소됐다”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조국 전 장관은 “윤석열 당선자, 검찰, 언론, 국회에 요청한다”라며 “이제 윤석열 대통령 임명직 고위 공직자를 저, 그리고 제 가족과 똑같은 기준을 적용해 검증해달라”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법학자로서 ‘법치’의 결과를 겸허히 따라왔고 따를 거다. 다만, 이 ‘법치’는 윤석열 당선자 및 그 가족, 그리고 그가 지명한 고위공직자 후보에게도 적용돼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같은날 진행된 기자회견장에서는 조국 전 장관의 페이스북 글에 대한 윤석열 당선인의 입장을 밝혀달라는 질문이 이어졌다.

이에 배현진 대변인은 “당선인께 (그것을 왜) 묻는지 의아하다. 납득이 되사냐. 당선인께서 대답하실 일이 아니다”라며 단호하게 답했다.

그러면서 “윤석열 정부가 이끄는 정부는 문재인 정부 인사들이 국민께 실망 안겼던 공정, 상식에 부합하지 않은 것에 부합하지 않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한편, 부산대 의학전문대학원과 고려대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인 조민 씨의 입학 허가를 취소했다. 입시전형 당시 제출했던 서류에 허위 내용이 담겼다는 이유였는데, 두 학교는 대법원에서 유죄가 확정된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 판결문을 판단 근거로 삼았다고 전했다.

조국의 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의전원 취소면 의사면허도 당연히 취소 사유지” “당연한 일 아닌가…결국 이렇게 됐군” “나의 한 표가 제대로 쓰였구만”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2
좋아요
1
감동이예요
2
화나요
2
슬퍼요
0

4 thoughts on “딸 조민 의전원 입학취소되자 조국이 이 악물고 SNS에 남긴 한마디”

  1. 응답
  2. 응답
  3. 조민이 가짜스팩으로 인해 불합격의 고배를 마셨던 고대와 부산의전원 지원자 본인과 그의 가족들도 송곳으로 심장이 찔리고 채칼로 살을 벗기는 아픔을 겪었던건 알고 있는지? 의전원 서류 제출시 이미 성인이었던 조민이 왜 법적 처벌을 받지않는지가 더 궁금하네요ᆞ자업자득ᆢ 쯧쯧 아직도 저러고 있으니 ᆢ

    응답
    • 조국 아직정신못차리네 그븐모에 그자식

      응답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