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 너무 잘해 PD가 진짜 사귀는건지 걱정했다는 남녀배우

김지원, 지창욱 스킨쉽 강도 높아 걱정
완벽 케미 선보여 PD가 연애 오해하기도

출처: 카카오TV ‘도시남녀의 사랑법’
출처: 카카오TV ‘도시남녀의 사랑법’

배우 김지원과 배우 지창욱이 카카오TV 드라마 ‘도시남녀의 사랑법’에서 완벽한 케미를 자랑한 덕분에 PD의 걱정을 샀다고 한다.

‘도시남녀의 사랑법’은 복잡한 도시 속에서 내 안에 또 다른 나를 품고 치열하게 살아가는 청춘들의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지창욱은 솔직함이 매력인 건축가 박재원, 김지원은 프리랜서 마케터 이은오 역할을 맡았다.

출처: instagram@geewonii

앞서 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대중들에게 각인되었던 김지원은 이로 인해 군인 이미지가 남아있어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애를 먹기도 했다.

그러나 ‘도시남녀의 사랑법’에서 뛰어난 연기력으로 역할에 몰입하며 이미지 변신에 성공한다. 각 잡힌 모습뿐만 아니라 부드러운 멜로에도 강하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출처: 카카오TV ‘도시남녀의 사랑법’

지창욱과 실제 연인과 같은 연기를 선보여 이로 인해 제작발표회 당시 했던 말이 회자되었다. 초반부터 두 사람의 스킨십 강도가 높아 빠르게 유대감을 쌓을 수 있었지만 난이도가 있었다고 털어 놓았었다.

하지만 둘 다 프로의 모습을 보여주었고 시청자들의 많은 호응을 불러일으키며 드라마를 성공시켰다. 그러나 이로 인해 PD는 두 사람이 실제로 스캔들이 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어 조마조마했다고 한다.

출처: 카카오TV ‘도시남녀의 사랑법’

‘사이코지만 괜찮아’, ‘질투의 화신’ 등으로 세련된 연출을 선보인 박신우 PD는 두 배우의 호흡에 대해 “두 사람이 실제로 남매처럼 친해 연인으로는 이상한가 걱정을 했다. 그러나 막상 촬영해 보니 연애하는 것이 아닌가 하는 걱정이 되기도 했다”라고 밝혔다.

“두 사람 모두 일할 때는 경쟁하듯 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다”라고 강조했다. 실제 연인이 아닐까라는 오해가 있을 정도로 좋은 케미를 자랑했기에 지극히 현실적인 로맨스라는 평과 함께 시청자들을 울고 웃게 만들며 공감을 자아냈다.

출처: instagram@geewonii

한편 김지원은 이후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에서 그 동안 보여줬던 활발한 모습은 지우고 다소 어두운 모습의 ‘미정’을 완벽 소화해내 다양한 이미지를 가진 배우로 거듭났다.

지창욱은 드라마 ‘다섯 손가락’에서 첫 악역 유인하 역을 맡아 연기력을 인정받았으며 드라마 ‘기황후’를 통해 믿고 보는 배우로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최근 ‘안나라수마나라’,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이라는 작품에 등장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3
감동이예요
1
화나요
1
슬퍼요
3

1

  1. The chemistry of Ji chang wook and Kim ji woom is great! You will think that they ate in a relationship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