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화설 제기됐던 걸그룹 멤버, 최근 이런 소식 전했다

볼빨간사춘기 안지영 컴백
안지영 불화설 이후 활동 중단
우울증으로 앨범 활동도 전무

쇼파르엔터테인먼트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활발한 활동을 예고해 팬들을 기쁘게 만들었다.

지난 6일 ‘볼빨간사춘기’ 소속사 측은 오는 20일 새 앨범 ‘Seoul’ 발매에 앞서 트랙리스트, 콘셉트 포토, 뮤직비디오 티저, 앨범 프리뷰 등을 차례로 공개할 것을 예고했다.

또한 ‘볼빨간사춘기’는 5월 14~15일 이틀 동안 서울 올림픽 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리는 단독 콘서트 개최를 알렸다.

‘볼빨간사춘기’ 단독 콘서트는 3년 만에 열리는 것으로 알려져 팬들의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뉴스1

앨범 활동, 콘서트까지 활동을 펼치는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은 지난 2020년 정신 건강을 이유로 활동을 중단한 바 있기 때문에 이 같은 활동 소식에 팬들이 더욱 반가움을 전하고 있다.

당시 안지영은 “불안증세로 활동을 중단한다. 잦은 건강 악화, 심리적 불안증세로 꾸준히 치료받았지만 최근 증상이 더욱 심해져 활동일정을 소화하기 어렵다”라는 입장과 함께 활동을 중단했다.

쇼파르엔터테인먼트

이후 지난해 새 앨범을 발매했지만 특별한 방송 활동을 펼치지는 않아 이번 활동 예고가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활동 중단 당시 안지영은 ‘볼빨간사춘기’ 데뷔 때부터 함께 해온 멤버 우지윤과의 불화 및 신경전으로 논란이 된 상황이었기 때문에 팬들의 걱정이 쏟아진 바 있다.

안지영 인스타그램

당시 우지윤 ‘볼빨간사춘기’를 탈퇴하자 불화설이 제기됐고, 두 사람은 이에 대해 해명했지만 우지윤이 발매한 노래 ‘도도’ 속 가사가 불화설을 암시해 또 다시 논란이 됐다.

이후 안지영은 “매일 밤마다 꿈에 나와서 괴롭히고 불면증과 싸워야 한다. 더 이상 견딜 수가 없었다”라며 우지윤 언팔 이유를 설명했다.

우지윤은 “내 생각보다 그 친구가 나와 더 빨리 헤어지고 싶다는 의지를 보여 생각보다 빠르게 팀을 나오게 됐다. 이후 방송에서 우리의 관계에 대해 내가 생각했던 것과 다르게 이야기하는 걸 봐도 불미스러운 일로 우리의 이름이 오르락내리락 거리는 걸 원하지 않아 침묵했다”라고 밝혔다.

안지영 인스타그램

SNS를 통한 설전 속에서 안지영은 “우리끼리 연락해서 충분히 풀 수 있는 문제라고 생각했는데 이렇게까지 와서 속상하다. 피하지 말고 연락달라”라고 마음을 전했다.

2016년 ‘볼빨간사춘기’로 데뷔한 안지영, 우지윤은 이후 수많은 히트곡들로 새로운 장르를 개척해 큰 사랑을 받았으나 좋지 않은 끝을 보이게 돼 팬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1

  1. 제목 이딴식으로 좀 쓰지 마세요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