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코패스 아냐?” 이승기마저 극대노하게 만든 사연 공개되었다

‘돌싱글즈2’ 출연했던 싱글맘 김채윤
충격적인 이혼 사유 공개해
이승기, “사이코패스 아니냐”며 분노

출처: SBS ‘써클하우스’ /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출처: instagram@yoong2.gram

지난 14일 방송된 SBS ‘써클하우스’에서는 ‘돌싱글즈2’에 출연했던 싱글맘 김채윤의 이혼 사유가 공개됐다.

이날 김채윤은 “1살 연하의 중국인과 22살에 결혼하고 이듬해 아이를 출산했지만, 25살에 이혼을 하게 됐다”는 안타까운 사연을 전했다.

출처: SBS ‘써클하우스’

항공과를 재학하다 중국 승무원이 되고 싶은 마음에 교환학생을 떠났던 김채원은, 그곳에서 전 남편을 만나 부부로 발전하게 됐다. 너무 어렸을 당시라 깊게 생각하지 못한 채 중국에서 살게 된 그녀는, 아이를 낳은 후에야 현실을 깨달았다.

본인과 전 남편 모두 어린 나이여서 육아에 대해 현명하게 대처할 수가 없었고, 설상가상으로 시댁은 ‘남자는 나가서 일하고 여자는 집에서 육아해야 한다’는 주의여서 모든 걸 혼자 도맡아야 했다. 남편만 믿고 타지생활을 결심한 것이었지만, 놀러 나가서 술 마시고 집에 안 들어오는 그로 인해 김채원은 홀로 외로움과 싸워야만 했다.

출처: MBN ‘돌싱글즈2’

그녀는 전 남편과 대화를 시도했지만 적반하장으로 이혼을 요구받았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아이를 생각해서라도 가정을 지키고 싶었던 김채원은 일단 떨어져 생각해보자며 별거를 제안했고, 전 남편은 그녀가 아이를 데려가는 걸 막기 위해 14개월 된 아이의 여권까지 뺏었다고 한다.

“7개월 후 만난 딸은 분리불안이 심해져 있었다. 결국 내가 아이를 키우게 해주면 이혼하겠다고 제안해 이혼을 하게 됐다”라며 헤어짐을 결심한 이유를 설명했다.

출처: SBS ‘써클하우스’

이어 김채윤은 이혼 도장을 찍으러 가는 길에 전 남편이 콧노래를 흥얼거렸다고도 언급했으며, 이를 들은 이승기는 “사이코패스 아니냐”며 분노를 드러냈다.

그런 남편과 아직 연락을 하느냐는 질문에 김채윤은 “아이에게 친아빠를 알려주고 싶어 연락해봤지만, 아이 사진을 보내도 답장이 안 온다. 메신저 배경에는 다른 여자 사진이 있더라. 아이를 잊은 게 아닌가 싶다” 대답해 다시 한번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녀가 싱글맘으로서 부족한 경제 능력에 대해 이야기하며 눈물 흘리자, 오은영 박사는 “아이가 하고 싶은 걸 다 지원해주지 못할 때 상처받을까 걱정하지만 그렇지 않다. 정말로 상처받는 건 부모의 가정폭력, 비난, 경멸의 말”이라며 위로의 말을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1
슬퍼요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