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하의 유재석도 표정 관리 못했던 방송…결국 이런 심경 드러냈다

‘유퀴즈’ 제작진, 정치 논란에 의사 표명
방송 말미 “우리의 꽃을 함부로 꺾지 말라”
유재석 비난 여론에 “섭외 관여 안 해”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인스타그램 @sukyeol.yoon

윤석열 제20대 대통령 당선인의 출연으로 ‘정치 논란’의 중심에 선 tvN 간판 예능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나의 제작 일지’라는 주제에 맞춰 방송 말미에 담은 에필로그를 통해 공식 입장을 전했다.

제작진이 한 주간 연예계를 뜨겁게 달군 ‘정치 논란’을 염두에 둔 메시지를 전한 것으로 드러나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지난 20일 윤석열 당선인의 방송 출연 이후 과거 문재인 대통령과 김부겸 국무총리,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 등의 출연 제안이 있었지만 제작진이 모두 거절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유 퀴즈 온 더 블럭’을 향한 공분은 더욱 커졌다.

또한 윤석열 당선인의 출연 직전 ‘유 퀴즈 온 더 블록’을 이끌었던 김민석·박근형 PD의 퇴사 소식까지 더해지면서 논란의 의심은 더욱 커졌다.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제작진은 “폭풍 같았던 지난 몇 주를 보내고도 아무 일 아닌 듯 아무렇지 않은 듯 쳇바퀴에 그저 몸을 맡겨야만 하는 나의 제작 일지”라며 운을 땠다.

이어 “‘유 퀴즈’는 우리네 삶 그 자체였고 그대들의 희로애락은 곧 우리들의 블루스였다”라고 제작 취지를 이야기했다.

마지막으로 “우리의 꽃밭을 짓밟거나 함부로 꺾지 말아 달라고. 우리들의 꽃밭은 꽃보다 아름다운 사람들의 것이라고”라며 일주일간 프로그램을 둘러싼 논란을 정면 반박했다.

뉴스1 / 카카오tv ‘플레이유’

한편 현근택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공개한 CJ 전략지원팀의 거절 이유‘진행자가 싫어한다’는 것으로 밝혀져 유재석에 대한 비난 여론이 일었다.

‘유퀴즈’ 제작진은 “진행자는 출연자 섭외에 관여하지 않았다”고 반박하며 정치 논란은 식지 않고 계속되는 한편 유재석은 카카오tv ‘플레이유’ 라이브 방송 중 ‘유퀴즈’ 제작진을 응원하였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1
감동이예요
0
화나요
9
슬퍼요
1

4

  1. 거기에 출연한 사람과 출연시킨 사람들이 잘못이지 엠씨가 뭔잘못이것노..

    응답
    • 출연한 사람 과 진행자가 무슨잘못이냐 이개색끼들 이빨갱이개색끼들아 제발 이런인간들은 다총살시켜야지 내가 군현역이라면

      응답
      • 토나오는 시키 출연시켰으니까 문제지 왜 겨나와서 트러블 일으킴 장트러블 정자없는시키 집에서 일기나 쓰지 기나와가지고 눈깔 베리게 함 그리고 니부터 총살하고 시작하자!^^

        응답
  2. 문재인, 이재명, 윤석열, 청치인이면 정치나 해라. 청치도 못하는 것들이… 예능에 출연하려고 하지 말고, 쓰레기 같은 것들이 나와서 지랄이야. 나이 쳐 먹고 하는 행동들이 창피하지 않냐. 예능출연 제의하게, 그 출연 제의 할 시간에, 독거노인이나, 장애인이 있는곳에 기관이나 단체에 맡기지 말고 직접 방문해 그 사람들한테 살면서 불편한 게 있는지 물어보고, 듣고, 불편한게 있다면 그 사람들이 좀 더 편하게 살 수 있도록 하는 게 너희들 아니냐? 왜 이 사람들은 국민이 아니냐?
    그 정도 나이 처 먹고, 그 정도 권력이 있으면 저런 사람들도 생각할 줄 알아야지, 창피한줄이나 알아야. 쓰레기 같은 새끼들아. 하여튼 정치하는 새끼들은 전부 쓰레기들 밖에 없다니까 .역시 대통령 투표 안하길 잘했다. 저런 쓰레기들한테 투표하느니 안하는게 낮지. 에휴 한심하다 한심해. 칵~~퉤…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