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억’ 아파트 보유한 아이돌 멤버가 돌연 자동차 팔아버린 이유, 이거였다

슈퍼주니어 멤버 김희철
술 너무 좋아해 차 팔아
음주운전 할까 두려워
김새론 음주운전과 비교되는 과거 발언

instagram@kimheenim
MBC 라디오스타

최근 음주운전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배우 김새론이 논란이 되면서 김희철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김희철은 2020년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 출연해 구설수 방지를 위한 자신의 특별한 노력을 얘기했다.

연예계 소문난 술 마니아로 알려진 김희철은 이날 방송에서 “술자리 후 대리운전이 안 잡힐 때가 종종 있다”며 운을 띄웠다.

MBC 라디오스타

이어 그는 “(술자리 장소와 집이) 가까운 거리거나 비가 쏟아지는 날일 때, 대리운전도 잘 안 잡힐 때 사람이라는 게 바로 앞인데 그냥 갈까? 이런 생각이 들면서 순간적으로 음주운전 유혹에 흔들린다”고 밝혔다.

정말 이러다가 사고 내겠다 싶었다는 김희철은 그 즉시 타고 다니던 처분했다고 전했다.

이를 듣던 김국진이 “차 없으면 평소에는 어떻게 다니냐”며 물었고 김희철은 “스케줄 외에 주로 택시를 이용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YTN 뉴스

지난 18일에는 아역배우 출신 김새론의 음주운전이 적발되어 이슈가 됐다. 술에 취한 김새론은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인근 도로를 주행하다 가드레일과 가로수, 변압기 등을 여러 번 들이받았다.

눈에 띄게 흔들리게 주행하는 차량이 있다는 다수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붙잡힌 김새론은 음주운전으로 입건됐다.

이에 따라 인근 상점, 주변 곳곳에서는 몇 시간 동안 전기 공급이 끊기기도 했다.

김새론의 소속사 골든메달리스트는 음주운전 여부에 대해서 말을 아끼며 “정확한 검사를 위해 채혈 검사를 진행한 것이다. 2주 후 검사 결과가 나오면 경찰의 요청에 성실히 임하겠다”는 말을 전했다.

김새론 사건과 맞물려 다시 화제가 된 김희철의 발언에 누리꾼들은 ‘와 김희철 대단하다’, ‘차 파는 것 쉽지 않은 결정이었을 텐데…’, ‘와 누구랑 진짜 다르네’ 등의 댓글을 남겼다.

중앙포토

한편 김희철은 지난 2월 강남구 청담동에 위치한 50억 원대 빌라형 고급아파트매입했다.

김희철이 구매한 아파트는 ‘청담 상지리츠빌 카일룸’이다. 한강 조망권을 누릴 수 있는 이 아파트는 보안이 철저한 것으로 유명하다.

담이 높고 키가 큰 대나무가 심겨 있어 내부를 들여다보기 힘들 뿐 아니라 CCTV가 24시간 단지 안팎을 지키기 때문에 연예인들이 살기 좋은 주택으로 유명하다.

전지현, 박서준이 이 아파트를 매입한 적이 있고 이정재와 열애 중인 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도 이 펜트하우스를 갖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1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