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동안 알고지내” 강형욱이 유일하게 집까지 초대한 연예인, 이 사람입니다

‘개는 훌륭하다’ 출연한 가수 윤하
강형욱과의 뜻밖의 친분 공개돼
8년 전부터 알아온 사이라 밝혀 화제

출처: instagram@kkappuhouse / instagram@hunter.kang
출처: KBS2 ‘개는 훌륭하다’

30일 방송된 KBS2 ‘개는 훌륭하다’에서는 스페셜 게스트로 가수 윤하가 출연한 가운데 강형욱 훈련사와의 특별한 인연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그녀는 강형욱과 8년 전부터 인연을 맺은 사이라며 “처음 강아지를 입양한 후 관련 지식이 없어 수소문하던 중 강 훈련사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때는 TV에 나오시지는 않았었지만 온라인 상에서 ‘신계에 계신 분이 있다’는 얘기를 듣고 찾아뵙게 됐다. 그 이후로 인연이 계속돼 아직도 회원으로 다니고 있다”며 두 사람의 오래된 관계를 설명했다.

강형욱 역시 “모자를 푹 눌러쓰고 오셔서 티도 안 내고 그냥 혼자 왔다 가셨다”며 묵묵하게 훈련했던 열혈 수강생 윤하를 떠올렸다.

출처: instagram@hunter.kang

이를 들은 MC 이경규와 장도연은 “(강형욱이) 8년 전에 비해 많이 떴다. 강형욱, 백종원, 오은영은 아무도 건드릴 수 없는 3대 전문가”라며 “뜨고 나서 변한 것은 없냐”고 물었다.

윤하는 “오히려 좋은 쪽으로 많이 발전하신 것 같다. 더 유해지신 것 같다. 그때는 제대로 안 하면 죽을 것 같은 느낌이 들었었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고, 강형욱은 이런 윤하에 대해 “우리 집에 온 유일한 연예인”이라고 언급해 궁금증을 안겼다.

출처: KBS2 ‘개는 훌륭하다’

약 4년 전 강형욱의 집에 초대됐다는 윤하는 “가면서 너무 궁금했다. 학교에서는 워낙 훈련사님 앞에서 강아지들이 다 모범적이다 보니 과연 집에서는 어떨지 궁금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면서 “가보니 개 키우는 집들은 다 똑같더라. 밥 먹을 때 식탁에 손 짚고 올라오려 하는 것까지 똑같았다”며 훈련사가 아닌 보호자 강형욱의 인간적인 면모를 전해 현장이 웃음바다가 됐다.

출처: 연합뉴스

한편 윤하는 2006년 노래 ‘Autdition’을 통해 데뷔했으며 ‘기다리다’, ‘비밀번호 486’, ‘오늘 헤어졌어요’ 등 수많은 명곡들을 만들어내 대중들에게도 잘 알려져 있는 16년 차 가수다.

파워풀하면서도 감성적인 보컬을 지니고 있어 또래 솔로 가수 중 최상위권 실력자로 불리는 그녀는 데뷔 초창기에 ‘천재 소녀’라는 수식어까지 따라다닐 정도였다.

오랫동안 꾸준하게 좋은 노래들을 선보여온 윤하는 두터운 팬층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출처: C9엔터테인먼트

실제로 지난 28일과 29일 블루수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2022 윤하 홀릭스 6기 팬미팅’이 열렸으며 3년 만에 돌아온 팬미팅인 만큼 현장은 뜨거운 열기로 가득 차 있었다.

이날 윤하는 에스파의 ‘Next Level’ 무대를 통해 숨겨진 춤 실력을 뽐내고 팬들의 신청곡을 불러주는 등 엄청난 팬서비스를 선사했다.

여전히 앨범을 발매하고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치는 그녀의 다음 행보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1
슬퍼요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