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가뭄 이어지는데 하루 물 ‘300톤’ 쓴다고 밝힌 가수, 누리꾼 반응은요

싸이 ‘흠뻑쇼’ 3년 만에 돌아와
‘흠뻑쇼’ 1회당 물 300톤 사용
역대급 가뭄에 누리꾼들 반응

출처 : 연합뉴스, 뉴스1
출처 : 피네이션

싸이가 3년 만에 ‘흠뻑쇼’로 돌아온다.

5년 만에 컴백한 싸이는 지난 4월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한국에서 열리는 여름, 겨울 공연이다”라며 ‘흠뻑쇼’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코로나19 탓에 3년 만에 팬들을 만나는 ‘흠뻑쇼’는 지난 2011년부터 이어져 온 싸이 대표 공연으로 오는 7월 9일부터 8월 27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약 10회 공연이 예상돼 팬들의 어마어마한 기대를 끌고 있는 싸이 ‘흠뻑쇼’가 갑작스러운 논란에 휘말리게 됐다.

출처 : 한국스포츠경제

‘흠뻑쇼’는 평소 대량의 물을 뿌려 분위기를 더욱 들뜨게 만드는 콘서트로 유명하다.

지난달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싸이는 ‘흠뻑쇼’에 대해 “준비 과정이 어마어마하다더라. 물도 엄청 뿌리지 않냐”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싸이는 “마셔도 괜찮은 물을 써서 식용 물을 산다. 물값이 진짜 많이 든다. 회당 300톤 정도 든다”라고 밝혀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싸이는 “경기장에서 하면 경기장에 수도가 있는데 런웨이 무대 밑에 수조가 있다. 거기 안에 물을 담아 놓는다. ‘흠뻑쇼’ 공연 시기가 무더위 때 하니까 물이 뿌려지는 순간 저와 관객과 스태프들이 보상받는 느낌이다”라고 전했다.

출처 : 연합뉴스

이어 “관객들에게 우비와 방수팩을 나눠주는데 거의 안 입는다. 끝나고 집에 갈 때 추우니까 입고 가더라”라며 관객들의 후기까지 덧붙였다.

또한 싸이는 “하다 보면 물을 관객 방향으로 뿌리는데 미스트가 천천히 제 쪽으로 와서 바닥이 미끄럽다. 다른 건 몰라도 안 미끄러지는 노하우가 생겼다. 모든 신발 밑창이 사포로 되어있다. 스태프도 무게 중심을 뒤꿈치에 둔다”라며 물에 흠뻑 젖은 무대에 서기 위한 비결을 전했다.

싸이의 발언으로 ‘흠뻑쇼’에 대한 기대감이 증폭된 팬들도 있지만 현 상황에 대한 부정적인 여론도 발생했다.

일부 누리꾼들은 “전국이 가뭄으로 힘든 시기인데 콘서트를 위해 과도하게 물을 쓰는 게 맞냐?”라며 비난의 의견을 전하고 있다.

출처 : 골프타임즈

현재 전국은 가뭄 경보 상태다. 최근 6개월 동안 전국 평균 누적 강수량은 전년 대비 절반 수준으로 알려졌다.

대구, 경북 경산·영천·청도 4개 시·군은 ‘극심한 가뭄 수준’(심각) 단계이며, 충남 당진·보령·서산 등 8개 시·군은 ‘심한 가뭄’(경계), 강원 원주·횡성 등 2개 시·군은 ‘약한 가뭄’(관심) 단계다.

하지만 6월 말~7월 초에 장마 전선이 지나갈 예정이며, 장마 기간 100mm가 넘는 호우가 내려왔던 것으로 미뤄 가뭄이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

출처 : 피네이션

이런 의견을 보낸 누리꾼들은 “그게 문제라면 골프장, 수영장, 목욕탕 같은 곳들도 다 문 닫아야 한다”, “공짜도 아니고 돈 내고 쓴다는데 무슨 문제냐” 등 반응을 보냈다.

누리꾼들 사이에서 갑론을박이 벌어지자 싸이 소속사 피네이션 측은 “3년 만의 공연이다 보니 많은 분이 관심을 가져주고 계시다. 공연은 차질 없이 진행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설전 속에서도 ‘공연의 달인’ 싸이의 ‘흠뻑쇼’를 향한 대중들의 기대는 날이 갈수록 증폭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1
감동이예요
0
화나요
6
슬퍼요
1

8

  1. 그리고 그물은 어차피 수증기된다 없어지는게아니다

    응답
  2. 자기 돈으로 식수 사서 한다는데 뭐가 문제야 식수 산다고 비가 덜내리나

    응답
  3. 진짜 저걸로 비판하는 사람들 논리가 이해가 제일 안된다.. 과학, 통계적으로 식수 300톤쓴다고 가뭄에 영향을 미치는 수준은 없다고 될 정도로 무방하고, 무엇보다 자기의 콘서트를 위해서 투자하는건데 이건 마치 여름철에 전기부족하다고 여름에는 매장안에서 에어컨 틀지마세요 이러는거랑 다를게 없음.
    이제껏 자신들이 물부족 해결에 그렇게 큰 공헌을 한적도 없으면서 왜 갑자기 물부족을 시위하는건가?
    그런 주장이라도 하면 자신이 깨어있는 환경운동가라도 된거 같다고 느끼는 것인가?
    이런 가치없는 주장에 분노하고 있는 내가 한심할 정도이다.

    응답
  4. 그래서 생각이 없다는거요 이가뭄에 잠깐이벤트로 300톤

    응답
    • 어처피 구름 되기도 하고 어처피 다른 사람이 사서 썼을 식수 잖아요

      응답
  5. 결국 다 기화돼서 구름되는거 아닌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구름되면 비오는거잖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응답
  6. 아니 자기가 자기돈으로 물 사서 쓴다는데 가뭄인데 이러고있네 ㅋㅋㅋ 진짜 방구석 진따들 한심하다

    응답
  7. 물 안뿌리고 공연 못하나 ???
    이해할수가없네 ???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