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꾼인줄 알았는데…” 유재석이 밝힌 결혼식 속마음, 사실은 이랬다

아나운서 나경은과 결혼한
사랑꾼 국민 MC 유재석
결혼식 당시 솔직한 속마음 털어놔

출처: 동아일보
출처: MBC 뉴스

사랑꾼 유재석이 아내 나경은과의 결혼식 당시 심정을 토로해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8일 방송되었던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 156회 ‘두 사람’ 특집에 다비치의 강민경, 이해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방송 당시 이해리는 결혼 소식을 알렸던 시기로 지난 5월 인스타그램을 통해 손편지로 오는 7월 비연예인과의 결혼 소식을 팬들에게 전했다.

출처: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7월의 신부가 된 소감을 묻자 이해리는 “그냥 빨리 후딱 그날이 왔으면 한다. 내일 눈 뜨면 그날이 돼서 해치우면 좋겠다”고 솔직한 심정을 밝혔다.

이에 유재석 또한 이해리의 말을 듣고는 크게 공감하는 모습을 보여 눈에 띄었다.

유재석은 “제가 결혼식 때 그랬다. 와주시는 많은 분께 다 감사하지만 속으로 진짜… ‘빨리 끝나라‘(고 생각했다)”고 말하며 과거 속내를 고백했다.

출처: instagram@iammingki

또한 유재석은 이해리가 결혼 소식을 알린 날 강민경이 심정을 담아 인스타그램으로 공개한 플레이리스트가 화제가 되었다고 언급했다.

노래 제목이 ‘꺼져 줄게 잘 살아’였다고 밝히자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유재석은 “결혼하니 형들하고 달라지더라”라며 자신의 경험담을 전했다.

출처: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의 말을 듣자 강민경은 심란한 표정으로 “멀어지나?”라고 묻자 유재석은 “멀어진다기보다 달라진다”라고 하면서도 “달라지는 게 부정적인 것이 아니라 새로운 변화가 있다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유부남으로서 유재석이 경험담을 늘여놓자 누리꾼들은 “사람 사는 게 다 똑같구나”, “결혼식 치르는 게 생각보다 힘들긴 하지”, “결혼하면 어쩔 수 없이 바쁘게 살게 되더라” 등 대부분 공감하는 반응을 보였다.

출처: 뉴스엔

유재석은 평소 예능 ‘유퀴즈’에서 나경은을 향한 애정 어린 마음을 표현해 사랑꾼으로 거듭나기도 했다.

방송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의 자기들 마음대로 떠나는 사람 여행을 담은 프로그램이다.

한편 유재석은 지난 2008년 아나운서 출신 나경은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6
좋아요
5
감동이예요
3
화나요
5
슬퍼요
11

2

  1. 유재석 나경은 너들가튼 빨강 죄삐리들
    관심없다 유재석 팬 였는데 골수 좌퍄라
    얼굴 보기싫다 암튼 좌파는 부칸으로 가

    응답
    •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