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결합 원한다는 지연수에게 일라이가 한 행동, 모두가 놀랐다

지연수♥일라이, 우리 이혼했어요2
지난 방송에서 5주간의 합가 진행
재결합 두고 서로 엇갈린 진심 고백

출처 : TV CHOSUN ‘우리 이혼했어요2’
출처 : Instagram@jiyeonsoo140605

TV CHOSUN ‘우리 이혼했어요2‘에 출연 중인 지연수와 일라이를 향한 관심이 뜨겁다. 지연수와 일라이는 2014년 11살의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결혼했다. 하지만 결혼 6년 만에 이혼 소식을 전해 충격을 안겼다.

이혼 후 지연수는 방송에 출연해 일라이와의 이혼에 대해 밝히며 신용불량자가 됐다고 고백한 바 있다.

두 사람이 ‘우리 이혼했어요2’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많은 시청자들이 궁금증을 내비쳤다. 지연수와 일라이는 살얼음판을 걷는 듯한 초반과 달리 합가를 시작하며 다정한 모습을 보여주어 눈길을 끌었다.

출처 : TV CHOSUN ‘우리 이혼했어요2’

17일 방송되는 10회에서는 재결합에 관련해 엇갈린 마음을 고백한 두 사람의 모습이 이목을 끌 예정이다.

지난 방송에서 두 사람은 5주간의 합가를 진행했다. 날이 서있던 처음과 달리 편안한 모습을 보이며 재결합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 시켰다.

하지만 일라이는 심리 상담을 받으며 재결합에 대한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일라이는 의사에게 “재결합을 생각하고 동거를 하는 것이 아니다”고 밝혔다. 이어 셋이서 한 집에 사는 게 걱정된다고 털어놓으며 가장 큰 이유로 아이한테 희망 고문일까 봐 걱정된다는 말을 전했다.

출처 : Instagram@jiyeonsoo140605

이후 일라이는 지연수와 아들과 함께 여행을 떠난 자리에서 “한 달 같이 살아보니깐 예전처럼 가족 느낌 나지 않아?”라는 말을 건넸다. 이어 그는 “아빠한테 얘기했어 한국에서 살겠다고”라고 말하며 굳은 결심을 드러냈다.

일라이의 말을 듣던 지연수는 “나를 민수 엄마로서 사랑한다고 했잖아, 그럼 여자로서는?”이라는 질문을 던졌고 일라이는 “여자로서 사랑해”라고 답했다.

앞서 일라이는 당장 재결합 생각이 없다고 밝혔기 때문에 두 사람의 대화는 큰 화제가 됐다.

출처 : TV CHOSUN ‘우리 이혼했어요2’

한편 최근 방송에서 지연수는 지인을 초대한 집들이에서 “나는 솔직히 재결합 생각이 크다, 결혼생활 때 부족했던 만큼 다시 재결합을 하게 된다면 최선을 다하고 싶다”라고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하지만 일라이는 유키스 전 멤버였던 알렉산더를 만나 자신의 심정을 밝혔다.

일라이는 5주간 함께 생활한 것을 두고 “같이 살면 옛날처럼 될 거라는 것이 뼛속까지 느껴진다”며 “그땐 지옥 같았다”라는 말을 해 충격을 안겼다.

출처 : TV CHOSUN ‘우리 이혼했어요2’

또한 일라이는 “사랑한다”는 발언을 두고 “민수 엄마로서 사랑하는 거지 여자로서 사랑하는 건 아니다. 다시 헤어지지 않을 거라는 확신이 없으면 재결합은 못 한다”고 전했다.

서로 엇갈린 반응을 보인 두 사람의 재결합이 과연 어떻게 흘러가게 될지 많은 시청자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두 사람의 이러한 입장에 누리꾼들은 큰 관심을 보였다. 누리꾼들은 ‘일라이 재결합은 안 하겠네. 민수엄마로 사랑하고 고맙다며 선을 긋는게..’, ‘걸림돌인 근원적인 갈등이 해소가 되지 않으면 또 다시 이별하기 쉽다는 게 문제에요…’, ‘말도 서로 예쁘게 해주니 너무 보기 좋아요~💓 응원할게용!>.<✊️’, ‘두사람의 진심이 담긴 대화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5
좋아요
7
감동이예요
7
화나요
24
슬퍼요
20

28

  1. 참 한심하고 찌칠하네 연애랑 결혼이랑은 완전히 다른데
    서로가 장점보다는 단점이더 많이보이고 서로가
    단점을 보안해주고 힘든문제를 보안해가며
    살아야하는데 서로가 연애했을때만 생각하니ㅉㅉ
    그리고 결혼생활하면서 고부간의 갈등은 생길수 밖에없지
    그걸중재하고 본인이 해결해야하는데
    그걸못했으니 결혼생활이 힘들었겠지ㅋ
    평생같이살사람을 편들면 편할텐데
    왔다갔다하니 힘들지

    응답
    • 보안x 보완o

      응답
    • 서로 받겠다고 하면 일이 안풀립니다 서로 사랑을 주세요 남자분은 엄마에게 사랑을 받은 만큼 아내를 사랑해주시고 아내도 만찮가징지요

      응답
  2. 난 일라이를 이해해요 합친다는게 더어려워요 민수 아빠로만 최선을 다하세요 얼굴이나 몸매 사는데 크게 작용하지않아요 지연수는 아내로는10점

    응답
    • 민수는. 진짜. 짠 하다. 제 생각은. 민수 할아버지. 할머니가. 문제. 손자를. 위해서. 아예. 관심 끄시엿으면. 좋겠네요

      응답
  3. 사랑하지도안하는데 결혼은 어떻해 했지

    응답
  4. 일라이가 철이 없는거 같다,,말은 그럴듯하게 잘하는데 현실은 감당을 잘 못하는듯 싶다,,
    둘다 이쁜데 잘 됐으면 좋겠다,,

    응답
  5. 일라이가 철이 없는거 같다,,말은 그럴듯하게 잘하는데 현실은 감당을 잘 못하는듯 싶다,,
    둘다 이쁜데 잘 됐으면 좋겠다,,

    응답
    • 재혼하지말아

      응답
    • 결혼이란 서로를 이해할려구해야 평생을 살텐데 자기들만 이해하라니 정말 힘들것같네요.

      응답
  6. 같이잘살아 다거기서거기야

    응답
  7. 일라이 너무 이기적인거 아닌가?
    재결합 난 반댈세 ~

    응답
  8. 사랑하지도 않은데 왜결혼을 했을까
    왜 아이까지 낳게했는지도 이해도안간다
    서로 좋아서 결혼하고 살다가 안맞으면
    서로 맞춰가면서 살면되는걸 남자가 이해가안간다
    여자때문에 본인인생이 망쳤다고 생각하는건지 ㅉㅉ
    살면서 서로맞는게 얼마나있을까
    결혼은 서로 상처주지말고 맞춰가며사는거다
    부모가인생대신살아주는것애닌데
    너무 복잡하게 생각하는것같네

    응답
  9. 일라이는 미국에서 엄마랑 살고 한국 오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철이 없어서 남편으로서는 불합격이고 민수아빠로서도 불합격이다. 민수가 일라이를 불편하게 하면 지연수 버리듯 버릴게 뻔하다. 마마보이의 전형적인 모습
    지연수가 민수 잘 키워 놓으니 아빠라고 와서 민수야 놀이하고 하는 것으로 보임
    한 가정을 잘 가꾸어 갈 능력이 한참 못잘라서
    지연수와 민수만 고통이 크지
    일라이 마음의 그릇이 크지 못하고 종지일 뿐이다.
    지연수와 민수가 또 미음의 고통을 받게 생겼네.

    응답
  10. 일라이는 지연수와 민수에게
    좋은 영향을 주지를 못하네
    미국서 엄마랑 사시고 한국 오지 않았으면 해요.

    응답
  11. 결혼하는 동안에 상당히 이기적인 태도를 취한 일라이가 자기 아내의 존재를 완전 무시한 적이 많았으니까 지금 빨리 끓이세요 지연수, 좀 정신 차리세요. 왜냐하면 한번 버릇을 고칠 수 없는 성격이기 때문에 지금 재회할 생각하지마세요

    응답
  12. 결혼하는 동안에 상당히 이기적인 태도를 취한 일라이가 자기 아내의 존재를 완전 무시한 적이 많았으니까 지금 빨리 끓이세요 지연수, 좀 정신 차리세요. 왜냐하면 한번 버릇을 고칠 수 없는 성격이기 때문에 지금 재회할 생각하지마세요

    응답
  13. 일라이님. 초롱초롱 한 민수 눈망울에 눈물흘리는
    가슴 남기지 마시고요 부부가 살다보면
    이런저런일 많이생겨나도 서로노력하고
    노력하다보면 어느새제자리에 와있답니다
    부모님도 물론 중요하지만 우선은 내아이와
    가정의 편안함을생각하세요 어느집이든
    고부갈등 절대없진않아요 우선은 내가정입니다
    미국들어기시지말구요 한국에남으시면서
    민수를위해서라도 서로노력하면서 예쁘게
    잘살아가시기를응원 할께요 아빠둘아가는
    뒷모습 싫다던 민수의 슬픈표정이 가슴적셨답니다

    응답
  14. 여자 남자한테 집착하고 헌신하는여자 제일매력업다 ~특히 사랑타령하는여자 ~~~

    응답
  15. 한번이면족하다

    응답
  16. 남가정사에 의견개입은 좋지않다. 주변인들은 거들먹 거리지말고 조용히 시켜보는 것이다. 본인들의 행복도 중요하나 어린자녀가 소통이 가능할정도까진 자녀의 입장에서 희생적인 결정은 필요하다.

    응답
  17. 주변인들은 거들먹 거리지말고 조용히 지켜보는 것이다. 본인들의 행복도 중요하나 어린자녀가 소통이 가능할정도까진 자녀의 입장에서 희생적인 결정은 필요하다.

    응답
  18. 남가정사 옳고그름을 판단할순없다. 다만 당사자의 행복도 중요하나 어린자녀가 소통이 될때까진 자녀의 입장을 우선 고려해서 선택해야 합니다.

    응답
  19. 야들은 대체 먼 유명 인사들 이길래 기사가 하루가 멀다하고
    올라오는거야 지들 이혼하고 재결합이 어쩌고 저쩌고
    알고 싶지도 않은데 먼 첨보는 애들인데 기사 같지도 않은
    기새ㆍ

    응답
  20. 지연수도 재혼하고싶어서 하는거 아닐것같다
    아들때문에 그런것같네
    다른남자 만나 재혼해서 다른 아빠한테서
    키우게하는거 싫은거겠지
    엄마라면 당연그럴수있지
    자기를 무시하고 고부간의갈등까지 있었는데
    왜다시 가고싶겠어 아들때문에
    합치고 싶은거겠지 친아빠니깐
    그래도 합치는건 반대네요 또다시 상처입을테니꺄
    남자나 그집안이나 아들은 몰라도 지연수씨를
    원하는건아닐테니깐..

    응답
  21. 결혼이 무슨장난이냐 무책임한인간이지 자식에대한책임감이 있다면 지도부모밑에컸으면 본인이힘들더라도 자식을 위해. 희생해야지 지인생만생각하는 인물이다 일라이는 더이상은 결혼하지말구 연애만하거라 귀한딸래미들 불행하게 만들지말구 여자를책임질 자격이없는사람이다 매날 젊음이. 있는줄 아는데 늙어서 외로워봐야 안다

    응답
  22. 미친년 꺼져 남자가아까워

    응답
  23. 일라이 군대는 어케되있나.
    저 혼자살려고 왔는데 그냥내보내고 민수랑 사시고 좋은분 만나 행복하게 사세요.
    일라이 하고 살면 평생고생문이 원합니다.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