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복 벗고 드레스 입은 ‘옷소매’ 여배우 자태에 누리꾼 반응 폭발했다

8

‘한복 여신’ 이세영, 파격변신
어깨 과감하게 노출한 드레스
‘옷소매’ 때와 다른 비주얼에 누리꾼 감탄
오는 8월 차기작 예고

tvN ‘왕이 된 남자’ / instagram@praintpc_official
instagram@praintpc_official

19일 배우 이세영의 소속사 프레인TPC 공식 인스타그램에 이세영의 사진 두 장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오프숄더 드레스를 입고 매끈한 등을 드러낸 이세영의 미모가 눈길을 끈다.

누리꾼들은 ‘우아 그 자체’, ‘여신이다’, ‘등에 날개가 없는 천사’ 등 이세영의 미모에 감탄하는 반응을 쏟아냈다.

MBC ‘옷소매 붉은 끝동’

이세영은 작년 11월에 방영을 시작한 MBC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에서 의빈 성씨인 성덕임 역할을 맡아 정조 역할인 이준호와 절절한 궁중 로맨스를 보여줬다.

이세영이 출연한 ‘옷소매 붉은 끝동’은 첫 회 5.7% 시청률에서 시작하여 마지막 방송인 17회 17.4% 시청률로 흥행에 성공했다.

MBC 드라마 중 15% 시청률을 넘은 작품은 2019년 3월 종영한 80부작 장편 주말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이후 전무했다.

수년간 부진한 드라마 성적을 보여줬던 MBC에 ‘옷소매 붉은 끝동’은 MBC 드라마의 가능성을 보여준 작품이다.

MBC ‘옷소매 붉은 끝동’ / tvN ‘왕이 된 남자’

‘옷소매 붉은 끝동’이 종영하면서 이세영은 ‘사극 여왕’이라는 수식어를 얻기도 했다.

실제로 이세영은 2003년 ‘대장금’을 시작으로, ‘대왕의 꿈’, ‘왕이 된 남자’ 그리고 ‘옷소매 붉은 끝동’까지 총 네 번의 사극 경험이 있다.

그가 출연한 사극 작품은 모두 큰 호평을 받으며 흥행하기까지 했다.

이세영은 지난 1월에 진행된 OSEN과의 인터뷰에서 “사극을 더 선호하느냐”는 물음에 “현대극보다 사극을 선호하거나 하진 않는다”라고 밝힌 바 있다.

MBC 대장금 / MBC ‘옷소매 붉은 끝동’
instagram@seyoung_10

이세영이 ‘사극 여왕’ 칭호를 얻게 된 것은 이세영의 완벽한 한복 소화력 때문이기도 하다.

이세영은 ‘옷소매 붉은 끝동’, ‘왕이 된 남자’에서 단아한 한복 자태를 뽐내 감탄을 자아냈다.

한 누리꾼은 “이제 한복을 입지 않은 이세영을 보면 낯설다”라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옷소매 붉은 끝동’ 종영 후 이세영은 지난 6월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올리며 자신의 근황을 전했다.

앞서 ‘옷소매 붉은 끝동’을 위해 8kg을 증량했다고 밝힌 바 있는 이세영은 종영 후 갸름한 브이라인으로 누리꾼들을 놀라게 했다.

이세영은 차기작으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법대로 사랑하라‘를 준비 중이다.

극 중 뛰어난 미모를 지녔으나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불같은 성격의 4차원 변호사 김유리 역을 맡았다.

웹소설 원작인 ‘법대로 사랑하라’는 8월 29일 방송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17
좋아요
49
감동이예요
4
화나요
5
슬퍼요
5

8

  1. 어떤 자태가 .. 이쁜지;..

    응답
  2. 어깨보이면 이쁜자태??

    응답
    • 예쁜 시선으로 보니까 예쁜 거에요..

      응답
  3. 예쁜 시선으로 보니까 예쁜 거에요..

    응답
  4. 세영이~넘 이쁘다~

    응답
  5. 뭘 해도 이쁘고 사랑스런 배우 이세영♥♥♥

    응답
  6. 너무이쁘다 인형같아요

    응답
  7. 대체불가 배우 여신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