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선 딸’로 살기 싫어서 개명한 여배우, 동료들에게 저격 당했다

김부선 딸 이미소의 변신
이루안으로 개명 후 복귀
이루안 저격 당한 이유

출처 : 채널A ‘입주쟁탈전:펜트하우스’,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 instagram@leemeesso

‘김부선 딸’ 타이틀을 떼어내지 못한 배우 이루안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일 방송된 채널A ‘입주쟁탈전:펜트하우스’에서 첫 탈락 후보가 됐던 이루안은 다른 출연진들을 향해 본인을 탈락 후보로 꼽은 이유를 물었다.

낸시랭은 “처음에 위층에서 만났을 때 나는 남자들이 많은데 같은 여자라서 반가웠다. 내가 먼저 와있던 사람이니까 네가 인사할 줄 알았는데 그런 것 없지 않았나. 내가 먼저 인사했는데도 그냥 멀찌감치 뒤에 앉더라”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내가 나이가 한참 많은데, (이루안과) 내가 거의 띠동갑인데, ‘내가 여배우 선배였어도 이랬을까‘라는 생각이 들었고 섭섭한 마음이 커졌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이루안은 “저희 첫날에 스트레스를 받지 않았나. 나도 ‘멘붕'(멘탈 붕괴)이라 일부러 말을 안 걸었다. 방해하고 싶지 않았다. 건방지게 그런 게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출처 : 채널A ‘입주쟁탈전:펜트하우스’

하지만 다른 출연진들 역시 이루안을 향한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다.

서출구는 “루안님이랑 친해지기 어려울 것 같았다. 마음의 철벽이 느껴졌다. 아군이 아니면 적대 관계니까”라고 솔직하게 밝혔다.

지반은 “나를 미워하는 사람을 힘들어한다. 첫날 바로 옆자리에 앉아있었는데, 인사하러 나갔는데 건너가서 앉더라. 사소한 이유다”라고 설명했다.

출연진들의 입장을 들은 이루안은 “사람이 다가가는 속도가 다를 수 있지 않나. 하루 이틀 정도 지켜보고 싶었는데 자기들끼리 연합 맺고 내가 안 다가갔다는 이유로 떨어뜨리려고 했다는 게 왕따 당하는 기분이 든다”라며 눈물을 보였다.

그러면서 “사람 배신하고 거짓말해야 하는 상황을 못 견뎌서 4년 동안 떠나서 살았던 사람이다”라며 엄마 김부선에 대해 간접적으로 언급했다.

출처 : 채널A ‘입주쟁탈전:펜트하우스’

눈물까지 보였지만 출연진들의 반응은 냉담했다.

낸시랭은 “나는 여성이 가질 수 있는 모든 아픔을 다 당한 사람이다. 가정 폭행, 리벤지 포르노, 사기 결혼, 전부 다”라며 “서바이벌 게임이라는 걸 다들 알고 들어왔고. 상금을 거머쥐기 위해서 서로를 배신하고 거짓말을 할 거라는 건 다들 예상하고 들어온 거다. 몰랐다고 얘기하지 마라”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이어 “여기서 네가 펑펑 울면 우리가 잘못한 것도 없는데 마치 우리가 잘못한 사람인 것 같지 않냐”라고 저격하기도 했다.

이어진 장면에서 이루안은 솔직한 심정을 털어놔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루안은 “배신, 의심, 거짓말해야 하고 거짓말 들어야 하는 게 너무 싫어서 멀리서 살았다”라며 외국에 살다가 제주도로 들어와 지내고 있는 근황을 공개했다.

출처 : KBS
출처 : tvN ‘응답하라 1994’

이루안은 이름을 바꾼 것에 대해 “‘누구 딸’ 그런 거는 좀 감추고 싶었다. 부끄러워서라기보다는 누구의 딸이 아닌 내 이름 ‘이루안’으로 나가고 싶다”라며 엄마 김부선의 존재를 언급했다.

각종 논란이 많았던 김부선과 함께 구설에 오르내렸던 ‘이미소’로서의 삶에 지친 이루안의 속마음이 드러났다.

지난 2020년 김부선은 “서로 인연 끊고 소식 끊고 남처럼 지내자던 미소가 제발 부친 얘기 삭제하라고 방방 뜬다. 거절했다. 이런 글 쓰고 보냈는데 차단한 건지 또 읽지 않는다. 자식이 뭔지 심란하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모녀 관계인 김부선, 이루안은 현재 절연 상태로 알려졌으나, 이루안의 바람과는 다르게 여전히 함께 언급되고 있다.

한편 이루안은 지난 2002년 데뷔해 영화 ‘너는 내 운명’, ‘황진이’, ‘여고괴담5’, ‘시라노 연애조작단’ 등 조연, 단역으로 꾸준히 연기 활동을 이어왔으나 지난 2018년 드라마 ‘리턴’을 마지막으로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현재 채널A ‘입주쟁탈전: 펜트하우스’로 복귀해 총상금 최대 4억 원을 차지하기 위한 서바이벌에 도전 중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2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7
슬퍼요
0

8

  1. 엄마땜에 많이 속상하겠네
    오죽하면 엄마랑인연 끝었겠어요 힘내세요

    응답
  2. 김부선은 왜그렇게 살까 언제쯤 이면 조용히살지 관종인까 보기만해도 짜증나네

    응답
  3. 낸시랭 예의바른 사람입니다.

    응답
  4. 부모가 자식을 위해 희생한다는 말은 있어도 자식의 길에 장애가 되고 망치게 하는 부모는 없다! 어머니 이기엔 쉽다! 그러나 어머니 되기는 어렵다!!

    응답
  5. 김부선은 자식을 위하는 척 하는 자체가 자삭을 망치는 일이다. 딸에게 미안한 마음이 진심이라면 입을 닫고 그림자처럼 살아야 한다.

    응답
  6. 김부선은 자식을 위하는 척 하는 자체가 자삭을 망치는 일이다. 딸에게 미안한 마음이 진심이라면 입을 닫고 그림자처럼 살아야 한다.

    응답
  7. 자식의앞길에 방해가 안되고싶은게 부모마음인데 김부선은 도저히 이해불가

    응답
  8. 딸이 당신딸 아니라자나요.. 왜아는척 … 학교에 애들 쌈에나타난 엄마 꼴이라니.. 엄마딸싫어 개명한딸… 질척데는당신이… 자존심 좀 키우길…..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