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둘이 입 맞췄나?’ 깻잎 논쟁에 김연아♥️고우림 이런 주장 내놨다

1

김연아·고우림 깻잎 논쟁 질문 받아
고우림 “가능하지만 눈 마주치면 안 된다”
식사 예절이라고 생각한다는 김연아

뚜레쥬르 / 더팩트
더팩트

지난달 25일 한 매체에 의해 데이트 현장이 포착돼 열애 사실을 인정하고 공개 연애 중인 전 피겨 스케이팅 선수 ‘피겨여왕’ 김연아와 크로스오버 그룹 ‘포레스텔라’ 고우림의 이야기가 연일 계속되고 있다.

공식 입장을 통해 10월 결혼을 앞두고 있다고 밝힌 두 사람의 이야기는 첫 만남부터 가족사, 정치 성향 등의 이야기로 번지다 못해 임신설까지 이르는 등 대중의 큰 관심 속에 무성한 이야기가 계속되고 있다.

여기에 두 사람이 연애 중인 시기에 서로 다른 매체에서 ‘깻잎 논쟁’에 관해 밝힌 입장이 다시 한번 재조명됐다.

youtube@KBS전주

지난 1월 27일 ‘KBS전주’ 유튜브 채널이 진행한 ‘포레스텔라’와의 라이브 인터뷰에서 진행자는 고우림을 포함한 멤버들에게 깻잎 논쟁에 관한 의견을 물었다.

고우림은 한참을 고민하다 멤버 중 가장 먼저 “(떼주는 건) 괜찮다. 잡아주고 눈을 안 마주치면 된다”라며 “잡아주고 눈을 마주치면 화가 날 것 같다”라고 소신 있게 대답했다.

이를 들은 진행자가 “눈을 마주치고 밥 위에 깻잎을 올려주면…”이라고 묻자 고우림은 “선을 넘는 거다”라며 말하자 듣고 있던 강형호는 “우림 씨 말한 부분에 공감된다”라며 “공중에서 떼주는 건 안 된다. 눌러주는 건 가능하다. 20%의 도움 정도만 줘야 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커뮤니티

지난 4월 삼성 갤럭시S22 사전예약자에 한하여 추첨을 통해 선정된 인원만이 비대면으로 시청할 수 있던 ‘김연아의 쿡 미팅’에서 김연아 역시 같은 질문을 받았다.

쿡 미팅을 시청한 누리꾼은 온라인 커뮤니티에 짧은 소감을 남기면서 “질의응답과 밸런스 게임, 경품추첨을 갖고 쿠킹클래스 하는 모습까지 나왔다”라고 생생한 후기를 전했다.

누리꾼이 밝힌 바에 따르면 김연아는 깻잎 논쟁에 관해 “남자친구가 내 친구의 깻잎을 잡아줘도 된다. 한국인이라면 깻잎을 잡아주는 것이 식사 예절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밝혀 큰 웃음을 자아냈다고 밝혔다.

이를 접한 다른 누리꾼들은 “맞지, 식사 예절은 그게 맞아”, “연느님이 그러시단다”, “이제 종결된 거야”, “연느님 말씀이 진리” 등 크게 공감하는 반응을 보였다.

instagram@yunakim
SBS ‘미운 우리 새끼’

또한 두 사람이 연애 중 서로에게 깻잎 논쟁에 대한 의견을 물어보고 대답을 맞춰 봤을 것이라는 의견도 있어 두 사람의 대답이 큰 화제가 됐다.

한편 김연아와 고우림도 피해 갈 수 없던 깻잎 논쟁은 2021년 한 방송에서 노사연·이무송 부부가 깻잎에 얽힌 부부 싸움을 전하며 퍼졌다.

부부는 노사연 후배와 함께 밥을 먹게 된 자리에서 이무송이 노사연의 후배가 양념깻잎을 잘 떼갈 수 있게 눌러 준 것에 노사연이 화를 낸 것이다.

이에 “그 사람을 계속 주시하고 있던 것 아니냐”라는 노사연의 입장과 “기본 매너다”라는 이무송의 입장이 누리꾼에게도 이어져 팽팽한 갑론을박으로 아직도 회자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1
좋아요
4
감동이예요
3
화나요
1
슬퍼요
4

1

  1. 관심없다결혼 하던말던
    돈충
    비밀?궁금하지도않다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