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상민 보자마자 “미안하다” 사과한 최민수 아내, 이유는 이거였다

1

이상민 이혼 기자회견에 함께했던 최민수
알고 보니 지나가는 길인데 기자들이 안내
여전히 이상민에게 미안한 강주은

KBS2 ‘갓파더’ / 연합뉴스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강주은이 남편 최민수가 난입했던 이상민의 이혼 기자회견에 대한 진실을 밝혔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예능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 강주은, 강수정, 가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강주은은 이상민을 보고 “오랜만이다”라고 반가워하면서도 “미안한 마음으로 항상 살고 있다”라고 말해 관심을 모았다.

2006년 이상민의 이혼 발표 기자회견 당시 강주은의 남편인 배우 최민수가 뜬금없이 동석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당시 최민수를 기자회견장에 왜 불렀던 건지 묻자 이상민은 “부른 게 아니다“라고 말했다.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이에 강주은이 “사실 (최민수는) 그 기자회견이 있는지도 몰랐다”며 그날의 진실을 설명했다.

당시 최민수는 오토바이를 타다가 우연히 그 근처를 지나갔는데 기자분들이 “형님 이쪽으로 오세요”라며 안내한 것이라고 강주은이 설명했다.

기자의 안내에 따라 기자회견장에 얼떨결에 입장한 최민수는 심지어 주인공인 이상민보다 먼저 도착해 앉아있었다고 한다.

이상민은 “난 너무 진지한 상황인데 형님을 보자마자 머리가 하얘졌다”고 회상했다.

KBS2 ‘해피투게더 4’

심지어 이상민은 간략하게 이야기하고 자리를 나왔지만 최민수는 그 자리에 남아 홀로 인터뷰도 진행했다.

이상민은 “(최민수가) ‘너희 둘(이상민, 이혜영)이 이러면 안 되는 거야. 이러지 마!’라고 인터뷰를 했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강주은은 “선글라스에 두건 쓰고 완전 바이커 차림이었다. 내가 늘 미안하다”라고 다시 사과했다.

때마침 이상민에게 전화를 건 최민수는 “어쩌다 마주치지도 않냐. 나 피해 다니냐?”라며 당시 기자회견 언급에 호탕하게 웃었다.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instagram@junekang70

이날 강주은은 만난 지 3시간 만에 프러포즈했던 최민수와의 첫 만남에 관해서도 이야기했다.

강주은은 “미스코리아 TOP8이 최민수의 에스코트를 받았다. 저는 인기상으로 만족하면서 출전한 후보들과 작별 인사를 나눴다”고 했다.

그 목소리를 들은 최민수가 강주은에게 먼저 인사했는데 강주은이 알아보지 못하자 놀란 최민수는 담당 PD에게 미스코리아 파일을 받아 찾았다고 한다

이후 방송국 견학을 가게 된 강주은은 그제야 최민수가 유명 배우란 것을 알게 됐다.

강주은은 “첫 만남에 카페에서 3시간 동안 이야기했다. 그리고 갑자기 제 손을 잡더니 ‘제가 이대로 주은 씨를 놔둘 수가 없습니다. 프러포즈하겠습니다’라고 하더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후 이상민이 결혼을 후회하냐고 묻자 강주은은 “후회 안 된다. 남편만큼 날 뼛속까지 사랑해주는 사람은 없다”며 사랑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3
좋아요
9
감동이예요
2
화나요
7
슬퍼요
5

1

  1. 이러면 안된다니요…그 이혼덕에 상대방은 저 거머리같은 인간한테서 벗어나고 이제야 사람답게 살고 있는데;; 백번 천번 잘된 일입니다.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