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이 이렇게 많았어?” 데뷔 30년 차 이영자가 지금까지 모은 총재산, 이 정도였다

0

개그우먼 이영자, 데뷔 30년 차
회당 출연료 및 현재까지 모은 재산
한남더힐 59㎡ 거주, 시세는?

MBC ‘스타열전’
SBS ‘기쁜우리토요일’ / MBC ‘전지적참견시점’

개그우먼 이영자는 1992년 MBC 2기 특채 개그맨으로 연예계에 입문해 현재 데뷔 30년 차 연예인이다. 이영자는 데뷔 전인 1980년대부터 밤무대 MC로 유명했으며, 1990년대에는 개그계의 새 인물을 찾던 전유성의 눈에 띄어 발탁됐다.

그는 KBS·SBS·MBC 방송 3사를 장악하며 1990년대 대표적인 여성 개그우먼으로 인기를 누렸으나 다이어트 논란으로 한동안 자숙 기간을 거친 뒤 방송에 복귀했고, 2018년 이후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합류하면서 제2의 전성기를 누리게 됐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자 코미디언으로 최정상의 위치에 올라본 이영자가 현재까지 모은 재산 수준이 최근 공개되며 화제를 모았다.

MBC ‘전지적참견시점’

이영자는 데뷔 년도였던 1992년부터 MBC 방송대상 코미디 부문에서 신인상을 받고, 이후 탑의 위치에 올라가면서 ‘올해의 예능인상‘을 10회 가까이 수상할 정도로 오랜 전성기를 누렸다.

수십 년간의 방송경력으로 커리어를 쌓아온 이영자는 방송계에서 A급 연예인으로 분류되고 있으며 업계 관계자에 의하면 그의 회당 방송 출연료1,000~1,500만 원 정도 된다.

이영자는 최근 기준 전지적 참견 시점, 돈쭐내러 왔습니다를 비롯해서 평균 3~4개 정도의 프로그램에 출연했는데 각각의 프로그램이 주 1회 방송된다고 했을 때 이영자의 월급은 1억 6,000만 원~2억 원, 연봉은 20~24억 원정도 되는 것으로 추산된다.

MBC ‘전지적참견시점’ / 한국경제

이외에도 이영자는 광고 출연료 등 부수입을 합칠 경우 연봉은 30억 원가량 되는 것으로 추정되며, 현재까지 방송 경력을 고려하면 활동 중단 기간을 제외하더라도 그의 재산은 최소 100억 원 이상 될 것으로 추정된다.

그렇다면 과연 이영자가 현재 살고 있는 집은 어디일까? 이영자는 강북 부촌으로 유명한 용산 한남더힐에 거주 중인 것으로 밝혀졌다. 이영자가 사는 59㎡ 규모의 아파트는 거실, 드레스룸, 침실 2개, 욕실 2개로 구성돼 있다.

특히 이영자가 살고 있는 한남더힐은 LG 구광모 회장과 엔씨소프트 김택진 대표 등 재벌가와 유명 연예인들이 다수 거주하는 것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이영자는 한남더힐 매물을 2016년 5월 12억 7,000만 원에 매입했으며, 같은 평수의 집이 지난 5월 30억 원에 팔린 바 있다.

올리브 ‘밥블레스유’
MBC ‘전지적참견시점’

한편 전참시로 복귀한 뒤 매니저와의 케미를 보여주고, 맛집에 대한 방대한 지식을 자랑하며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던 이영자는 최근 ‘면치기 논란‘으로 누리꾼들의 뭇매를 맞기도 했다.

지난 8월 13일 방송된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이영자가 배우 이정재, 정우성과 함께 비빔국수를 먹는 모습이 그려졌는데, 이때 이정재는 국수를 한 번에 후루룩 먹지 않고 얌전히 적당량씩 끊어 먹었다.

그런데 이영자는 이정재를 향해 “국수 먹는데 소리를 안내요? 소리가 나야죠”라며 후루룩 소리를 내는 면치기 식사를 보여줬으나, 누리꾼들은 오히려 “앞에서 면치기를 하면 후루룩 소리가 불쾌하다”, “국물이 사방으로 튀는 면치기보다 이정재처럼 먹는 게 더 보기 좋다” 등 비판을 이어갔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