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밌게 살다…” 담담하게 슬픈 소식 전한 개그맨에 모두가 눈물 흘렸다

1

이경규 반려견 사망
12년간 함께한 남순이
“호상이다”라고 전해

instagram@inandinpictures
KBS2 ‘남자의 자격’

예능계의 대부‘이자 ‘국민 MC’로 불리는 이경규에게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졌다.

이경규는 최근 KBS2 ‘개는 훌륭하다’ 촬영 중 충격적인 연락을 접하고 만다. 바로 이경규의 반려견 남순이사망한 것이다.

앞서 이경규는 2010년 KBS2 ‘남자의 자격’을 통해 인연을 맺은 유기견 남순이를 임시 보호하다가 직접 입양했었다. 당시 이경규와 남순이는 남다른 케미를 선보인 바 있다. 남순이는 이경규가 부르기만 해도 달려오는 충성심을 보였고 귀여운 애교도 연신 뽐냈다.

이렇게 무려 12년을 함께 했던 남순이. 그런 반려견을 갑작스럽게 떠나보내게 된 이경규는 심란함을 감추지 못했다.

KBS2 ‘개는 훌륭하다’

이경규는 남순이가 사망했다는 연락을 받은 뒤 아무렇지도 않은 척 “(강아지가) 무지개다리를 건넜다는데?”라며 장도연에게 말을 전했다. 그는 프로그램 녹화 중이니 애써 태연한 표정을 지어보려 노력했다. 하지만 그럼에도 슬픔을 숨길 순 없었다.

함께 MC로 활약하고 있는 장도연은 이경규를 연신 위로했다. 이에 이경규는 “괜찮다. 호상이다. 우리가 사랑으로 감싸줬고 다른 개들과도 잘 어울렸었다. 재미있게 살다가 갔다”며 담담한 척 대답했다.

MBC

한편 이경규는 애견인 중의 애견인이다. 강아지들을 몹시도 사랑하는 그는 8마리의 강아지를 키우고 있다. 이경규의 반려견 사랑이 얼마나 대단한지는 지난 7월 방송된 MBC ‘호적메이트’에서 볼 수 있다. 그는 “내 유산의 절반은 개들에게 준다“고 파격 발언을 하기도 했다.

강아지에게 재산도 넘길 수 있을 정도로 큰 사랑을 보이고 있는 이경규의 추정재산은 어느 정도일까. 그의 출연료는 회당 1,000만 원에서 1,500만 원 선으로 알려졌다. 현재 3개의 프로그램을 하는 중인 이경규는 출연료로만 연간 21억 6,000만 원씩 벌고 있다.

SBS
MBC ‘호적메이트’

이외 광고 수입들을 합산하면 더 상승한다. 여기에 부동산도 뺄 수 없다. 이경규는 강남 논현동에 위치한 58평의 주택에서 살고 있다. 시세는 약 40억 정도로 추정 중이다. 대충 계산해봐도 100억이 순식간에 넘는 금액이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오랫동안 같이 지내던 강아지가 갑자기 죽으면 가족이 죽은 것만큼의 슬픔을 느낀다던데ㅠㅠ”, “이경규 괜찮을까?”, “힘내세요ㅠㅠ”, “하필 방송 중에 그런 소식을 듣다니”, “나였으면 눈물만 엄청 흘리고 녹화도 제대로 못 했을 듯”, “강아지에게 재산까지 넘긴다는 이경규는 진짜 애견인이다…” 등의 여러 댓글을 남겼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1
좋아요
1
감동이예요
0
화나요
2
슬퍼요
1

1

  1. 제목으로 사람 낚지마라.
    내용으로 사람 감동 줘라.
    누가 봐도 감동먹게 하는 기자가 되줘라.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