끔찍한 유산 아픔 털고 일어난 배우 부부, 감동적인 소식 전했다

0

진태현, 마라톤 완주했다
아내와 세상 떠난 아이 위해
박시은 “기다리고 있을게” 응원

출처 : Instagram@taihyun_zin
출처 : Instagram@taihyun_zin

배우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뭉클한 근황을 전했다.

진태현은 지난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모두 멋진 휴일 보내시나요? 전 오늘 마라톤 완주를 멋지게 끝냈습니다”라고 시작되는 긴 글을 게시했다.

진태현은 “먼저 떠난 우리 딸 태은이에게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했던 약속을 지켰습니다”라고 적으며 유산한 딸을 위해 마라톤에 도전했다고 알렸다.

출처 : Instagram@taihyun_zin

그는 “모든 훈련도 혼자 했고 4주라는 시간 안에 훈련이 될까. 고민도 많았지만 결국은 시간 안에 잘 들어왔고 생각보다 너무 잘 달려서 마지막에 쿨다운 좀 시켰습니다”라며 무사히 완주했다는 소식을 밝혔다.

아울러 진태현은 “올 한 해 저희 부부는 완주라는 목표를 두고 태은이와 10달 동안 마라톤을 했습니다. 결과적으론 우리의 뜻과 다르게 거의 다 와서 완주하지 못했지만 저는 우리 아내에게 실제 42.195km 마라톤을 뛰고 소망과 존경과 완주를 선물하고 싶었습니다“라며 마라톤 완주에 담긴 또 다른 의미를 공개했다.

이어 그는 “저희 부부는 살아가면서 긍정적인 생각과 소망을 목표를 두고 살아갑니다. 명예와 부보다는 하나님과 사람과 삶의 가치를 중요시하고 저희 직업에서도 그저 열심히 하나씩 나아갈 뿐”이라고 적었다.

출처 : Instagram@taihyun_zin

또 “앞으로도 저희 더 지켜보고 응원해주세요. 저희는 또 나아갑니다. 소망을 가지고 박시은 남편 진태현은 언제나 준비가 되어있습니다. 박시은이 가자고 하면 갈 겁니다. 전 그 운전대가 제 삶의 목표입니다”라며 아내에 대한 애정을 다시 한번 드러냈다.

진태현의 아내 박시은 역시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첫 마라톤 풀코스에 도전하는 허니~ 살짝 긴장한 모습과 설레하는 모습에 왠지 내가 더 떨리네”라고 적었다.

박시은은 “가족을 위해 완주하겠다는 허니~ 내가 기다리고 있을게. 무조건 안전하게만 파이팅!”이라고 하며 진태현의 마라톤 완주를 응원했다.

출처 : Instagram@taihyun_zin
출처 : Instagram@taihyun_zin

진태현, 박시은 부부는 지난 2015년 결혼해 지난 2019년 봉사활동을 하다가 만난 대학생 딸을 입양하며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SBS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며 부부의 일상을 공개하며 사랑받았다.

박시은은 두 번의 유산을 겪고 지난 2월 7년 만에 임신했다는 소식을 알렸지만, 출산 예정일을 20일 남기고 갑작스럽게 다시 유산을 알려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샀다.

진태현과 박시은 부부는 유산 후 아픔을 극복해나가는 두 사람의 과정을 적극적으로 공유하며 치유에 힘쓰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