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성적인 냥이에게 외향적인 댕댕이 동생 생기자 벌어진 일

일반적으로 고양이들은 멍하니 사색에 잠기는 것을 좋아하는데. 이런 고양이와 애교만점 강아지들이 만나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 오늘 소개할 영상 속에 답이 숨겨져 있다. 피하는 고양이와 쫓아다니는 강아지는 과연 친해질 수 있을까.

지나가던 남자들 다 쳐다봤다는 ‘분당 이나영’의 현재 모습

뛰어난 외모를 가진 연예인들은 데뷔 전부터 많은이들의 관심을 받곤 한다. ‘분당 이나영’이라 불리던 배우 권나라 역시 마찬가지였는데. 걸그룹 헬로비너스의 멤버에서 배우로 전향한 그녀의 성장 스토리에 주목해보자.

“수준 차이 나서 안돼” 부모님이 반대하던 결혼한 재벌 3세의 현재 모습

드라마 속 재벌 2, 3세의 사랑은 언제나 집안의 반대에 부딪히는 법이다. 여기 그 드라마 같은 일이 실제로 일어난 곳이 있다. 바로 그룹 LG다. 현재 구광모 회장과 그의 아내 이야기인데. 집안끼리 수준 차이를 이유로 집안의 반대가 있었다고 한다. 이들의 드라마 같은 러브스토리를 들어보자.

“잠잠하던 재벌 2세, 자신만 아는 장소에 지인들 불러들이더니…”

최근 미식가로 소문난 이들이라면 꼭 방문하는 음식점이 있는데. 바로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운영하는 ‘용지니어스키친’이다. 이것은 정용진 부회장의 지인만 초대된다고 하는데. 이곳에 방문한 이들은 누구이며 어떤 음식을 대접했을 지 함께 알아보자.

남자 팬들이 죽고 못 살던 ‘축구 여신’이 공개한 남편의 정체

최근 여자축구대표팀 공격수 이민아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경남 FC 소속 이우혁과 12월 결혼 소식을 전했다. 같은 경남 FC 소속 김영찬 역시 오는 12월 결혼을 앞두고 있는데, 오늘은 두 예비부부의 러브스토리를 알아본다.

한 끼 30만 원 넘어도 예약 꽉 차는 특급 호텔의 ‘파인다이닝’ 실물

파인 다이닝이란 귀한 식재료와 메뉴들의 맛과 모양, 식당의 분위기와 서비스가 어우러지는 품격 있는 식당을 뜻한다. 이에 오늘은 서울 특급 호텔들의 파인 다이닝을 소개한다.

“가출까지 했는데…” 데뷔도 못하고 해체된 걸그룹 멤버가 선택한 길

최근 TVING을 통해 방영 중인 오리지널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 파격적이고 과감한 설정으로 시청자들의 현실 공감 드라마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데요. 드라마의 세 주인공 중 한 명인 이선빈의 과거가 누리꾼들에게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연예계에 도전하고 데뷔하기까지 우여곡절이 많았다는 이선빈의 과거, 어떤 내용일까요?

“내 새끼 맞냥?” 아깽이 몸무게에 깜짝 놀란 엄마 냥이의 반응

고양이들은 유독 햇볕이 잘 드는 곳을 좋아한다. 이런 고양이의 특성을 고려한 집사가 일광욕을 위해 아기 고양이들을 베란다로 데려갔는데, 아기 고양이와 엄마 고양이는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위드 코로나인데…” 밤되면 서울 택시가 모두 사라지는 이유

지난 1일 단계적 일상 회복이 시작되면서 식당과 카페 등의 영업시간제한이 모두 사라졌습니다. 영업시간의 제한이 사라지면서 심야시간까지 지인을 만나거나 회식을 하는 직장도 늘어났는데요. 그만큼 심야 택시를 찾는 사람도 늘었죠. 서울시에 따르면 단계적 일상 회복 이후 심야시간대 택시 수요가 이전보다 100% 이상이 증가했습니다. 하지만 수요만큼 심야 택시는 많지 않습니다. 심지어 ‘택시 대란’이라 불릴 정도로 심야 택시가 부족한 상황입니다. 어떻게 된 일일까요?

약대 졸업한 가수가 ‘약사 자격증 아깝지 않냐’는 질문에 한 대답

유명 연예인들의 반전 직업이 종종 공개되는 것을 볼 수 있다. 여기 과거 약사 출신으로 현재는 가요계 전설이 된 트로트 가수가 있다. 바로 주현미인데 그녀는 어떻게 약사에서 가수가 되었는지 또 근황은 어떤지 함께 살펴보자.

‘벌써 크리스마스’ 대형 트리로 인생샷 건질 수 있다는 포토 스팟

벌써 12월이 다가오면서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조금씩 풍기고 있습니다. 크리스마스 캐롤이 들리기도 하며 대형 트리가 들어섰는데요. 오늘은 서울에서 대형 트리를 볼 수 있는 장소를 소개하려고 합니다. 과연 어떤 풍경일지 함께 살펴보도록 하죠.

“작년엔 1만원이면 됐는데, 올해는 130만원 납부하라고요?”

그간 부자들이 내는 세금으로 알려져 있던 종합부동산세(이하 종부세)가 일부 서민들에게도 크게 부과되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곳곳에서 불만이 속출하고 있다. 한 온라인 커뮤니에서는 지난해까지만 하더라도 1만 원밖에 내지 않았던 종부세가 올해는 130만 원이나 나왔다고 밝혔는데, 이러한 사례에 대해 알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