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남’ 서장훈이 <환승연애> 여성 출연자 전화번호 딴 진짜 이유

‘환승연애’ 출연한 이코코
‘무엇이든 물어보살’ 출연
평소 자신의 성격 고민 상담
MC 서장훈, 전화번호 물어봐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많은 사람의 고민을 듣고, MC 서장훈과 이수근이 해답을 내주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인기리에 방영 중인데요.

그런 가운데 11월 22일 해당 방송 방영분에는 과거 TVING에서 방영된 짝짓기 프로그램 ‘환승연애’의 출연진 중 한 명인 이코코가 게스트로 초대돼 화제가 됐습니다.

그런데 이날 방송에서 이코코의 고민 상담을 끝낸 MC 서장훈이 돌연 그녀의 휴대폰 번호를 물어 시선을 끌었는데요. 서장훈이 이 같은 돌발 행동을 하게 만든 그녀의 고민은 무엇일까요?

출처 : 이코코 유튜브

이코코는 해체된 걸그룹 ‘블레이디’의 전 멤버이자 ‘코코소리’로 활동한 적이 있는 가수인데요. 그녀는 작년 방영된 TVING 예능 ‘환승 연애’에 출연하며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고, 솔직하고 당당한 연애관과 입담으로 많은 인기를 얻은 바 있습니다.

이후 현재 그녀는 유튜버로 활동 중입니다. 하지만 알고 보면 이코코는 이외에도 여러 가지 직업을 갖고 있는데요. 실제 그녀는 최근 리포터, 가수, 유튜버, 인플루언서, 쇼호스트 등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가끔씩 의류 제작에도 참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출처 : 무엇이든 물어보살

이렇게 다양한 일정을 소화하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이코코는 최근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해 자신의 성격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았는데요.

이에 해당 방송에서 그녀는 자신을 ‘거절 못하는 사람’이라고 말하며, “가끔 누군가한테 기대고 싶은데 다른 사람 상당만 해주고 부탁만 들어주게 된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출처 : 무엇이든 물어보살

그녀의 고민을 들은 MC 서장훈은 곧바로 “사기당하기 딱 좋은 스타일”이라며 받아치는데요. 이어 그는“누가 돈 빌려달라는 부탁도 거절 못 하냐”라고 물었고, 이코코는 “그렇다”라고 답해 안타까움을 자아냈습니다.

이어 “운명의 짝을 만났는데 대출받아달라고 하면 해줄 거냐”라는 서장훈에 질문에 그녀는 “못 해줄 이유는 없다”라고 답했고, 이를 못마땅하게 여긴 서장훈은 “그럼 전 재산 달라고 하면 줄 수 있냐”라고 재차 되물었지만 이번에도 이코코는 긍정하며 “사랑하는 사람한테는 다 해주고 싶은 거 아니냐”라며 오히려 반문하듯 말합니다.

하지만 서장훈은 그녀의 이런 성격이 혹여 피해가 될까 염려해 혹여 주는데요. 그러면서 그는 “거절을 못 하는 게 때로는 좋은 사람이 될 수도 있지만, 본인의 뜻을 명확하게 표현 못 해서 우유부단한 사람이 될 수 있다.”라며 “아닌 것 같은 건 명확하게 잘라주지 않으면 오해를 할 수 있다. 거절하는 연습을 해봐라”라고 충고를 건넸죠.

그리고 방송 말미 서장훈은 대뜸 “언제 볼지 모르니 전화번호 하나 적어 놓고 가라”라며 그녀의 연락처를 묻는데요. 이때도 이코코는 “좋다”라고 답했고, 서장훈은 “거절해야지”라며 버럭 화를 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이코코는 최근 연애 경험에 대한 에피소드도 공개하는데요. 실제 서장훈의 “최근에 누구한테 차인 적 있냐”라는 질문에 그녀는 “맞다”라고 답했고, 이유에 대해서는 “나는 혼자서도 잘 한다고 생각하는 것 같다.”라며 “어느 순간 사람들한테 잊히게 되는 캐릭터인 것 같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실제 과거 화제가 됐던 ‘환승연애’ 출연 당시 그녀는 인간적이고 따뜻한 인품으로 타 출연진들과 두루두루 잘 지내는 모습을 보여, 많은 시청자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은 바 있는데요.

하지만 그러면서도 프로그램 내에서 이뤄지는 연애 관계에 대해서 이코코는 자신의 연애보다 오히려 다른 출연진 커플의 상담을 주로 도맡는 포지션을 취해 ‘남 좋은 일’만 시킨다는 평을 듣기도 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