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초에 하나씩 팔리는 가방’으로 불리던 샤넬 먹여살린 제품 가격

3대 명품 브랜드로 불리는 에르메스와 루이비통, 샤넬 일명 에·루·샤의 매출이 2조 원을 돌파했다. 그 중 샤넬의 경우 수차례 반복된 가격 인상에도 불구하고 없어서 못 팔 지경이라고 하는데, 국내 명품 시장의 현주소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