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120억” 국민 세금으로 비트코인 산 30대 대통령의 수익률 수준

암호화폐 비트코인을 법정통화로 인정한 나라가 있다. 이처럼 비트코인을 법정통화로 승인하는 건 세계 최초였으며, 해당 나라는 ‘엘살바도르’다.엘살바도르의 ‘나이브 부켈레’ 대통령은 법정통화를 통해 비트코인이 엘살바도르의 공식 화폐인 미국 달러화와 함께

비트코인 가격 급락, 세계 2위 채굴지에서 선명한 이유 밝혀졌다

비트코인 세계 2위’의 명성을 지닌 중앙아시아의 국가 카자흐스탄에서 대규모 시위가 벌어짐에 따라 현재 비트코인 또한 급락세를 보이고 있다.시위의 원인은 이번 새해 정부가 차량용 액화가스(LPG) 가격 상한제를 해제하면서 시작됐다.

‘테슬라 전기차’로 이더리움 채굴했다는 외국인 유튜버의 월 수익 수준

미국의 두 남성이 테슬라와 맥북을 연결해 암호화폐인 이더리움 채굴에 나섰는데요. 이들이 거둬들인 수익은 한 달 기준 최대 95만 원에 달했습니다. 다만 테슬라의 배터리를 이용해 암호화폐를 채굴하는 것에 대해서는 양쪽의 의견이 엇갈렸습니다.

회삿돈 1700억으로 비트코인 산 직장인 반전 근황

암호화폐 거래가 활발해지면서 이를 이용한 범죄들도 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한 직장인이 회삿돈 1700억 원을 횡령해 모두 비트코인으로 구입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는데요. 어마어마한 돈을 횡령한 직장인은 현재 어떻게 됐을까요?

‘비트코인 4천억원’어치 들어있는 하드 쓰레기장에 버린 남성의 최후

암호화폐가 유명해지기 전부터 이를 갖고 있던 사람들은 단숨에 어마어마한 부를 거머쥐게 되기도 했는데, 한편 이러한 기회를 안타깝게 놓친 영국의 한 남성이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과연 무슨 일일까?

“연봉 9억 원 모두 비트코인으로 받겠다” 선언한 운동선수 근황

8000만 원까지 올라갔던 비트코인이 현재 6200만 원대까지 떨어지면서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투자자들의 시선도 차가워졌습니다. 이번 비트코인의 폭락으로 누구보다 큰 타격을 입은 사람들이 있다는데, 누구일까요?

드디어 테슬라 뛰어넘은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사야 할까요?

2021년은 비트코인의 해였다. 5월만 하더라도 많은 사람들이 이제 비트코인은 끝났다며 입을 모았지만, 다름 오름새를 보이고 있다. 그렇다면 다시 기대로 떠오르고 있는 비트코인은 앞으로 어떤 행보를 보일까?

‘7개월만에 최고치’ 8천만원 찍은 비트코인, 지금 사도 괜찮을까?

많은 투자자들이 일확천금을 꿈꾸며 비트코인 투자를 생각하지만 요동치는 가격 때문에 매수, 매도할 타이밍을 잡기 어렵다. 10월에 접어들며 비트코인은 다시 상승세를 타기 시작했는데, 과연 비트코인을 지금 사도 괜찮을까?

“오징어게임코인에 전 재산 투자했다가 순식간에 날렸습니다”

전 세계가 <오징어 게임>에 열광하고 있는 가운데 어느 한 중국인이 오징어 게임 드라마 때문에 전 재산을 잃었다는 사연이 알려져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어떻게 이런 일이 벌어질 수 있었던 것인지 알아보자.

비트코인에 결혼자금까지 투자한 예비신랑, 파혼하고 나니…

지난달 말 4만 달러(한화 약 4,700만 원)까지 떨어졌던 비트코인은 이번 달 들어 연일 상승세를 기록했다. 이런 가운데 한 여성은 당혹감을 드러냈다고 하는데, 어떻게 된 일인지 자세히 알아본다.

5년 전, 700달러에 비트코인 샀다는 프로게이머의 주식 현황

팍팍한 직장 생활을 관두고 경제적 자유를 누리고 싶어 하는 파이어족 꿈꾸는 시대에, 한 프로게이머 출신 방송인이 이 삶을 이뤄내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2019년 방송 활동을 접고 고향으로 돌아간 기욤 패트리의 재테크 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비트코인 화폐?’ 39살 남자가 최연소 대통령되니 벌어지는 일

최근 가상화폐 가격이 치솟으면서 많은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고있는 가운데, 엘살바도르에서는 지난달부터 비트코인이 법정 화폐로 사용되면서 다양한 논란이 들끓고 있다. 이처럼 파격적인 결정을 한 엘살바도르의 최연소 대통령 ‘나이브 부켈레’에 대해 알아본다.

MZ세대가 찾은 “130만원으로 강남 건물주 되는 방법”

최근 MZ세대 사이에서 ‘최종 꿈은 건물주’라는 유행이 돌고 있다. 너도나도 코인, 주식에 뛰어들어 돈을 번 후 번뜻한 건물로 임대료를 받아 불로소득을 만들고 싶다는 것이 이들 사이에서 무섭게 번지고 있는 꿈이다. 꿈은 꿈이란 말이 있듯 ‘건물주’라는 타이틀은 아무나 가질 수 없다는 것이 냉혹한 현실이다. 하지만 이들의 바람을 이뤄줄 거래 방식이 등장했다. 최근 떠오르고 있는 이색투자법인 ‘조각 투자’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