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간녀 논란’에 휩싸였던 아나운서가 억울하다고 보인 행동

스포츠 아나운서 출신 배우 황보미가 상간녀 논란에 휩싸였었는데요. 최근 황보미가 사생활 논란 진행 사항을 공유했습니다.지난해 9월, 20대 여성 A씨는 서울 동부지방법원에 황보미를 상대로 5,000만 원 위자료 청구 소송을 냈죠.

“저때문에 야구장 발디딜틈 없었죠” 야구여신으로 불리던 그녀들의 근황

2010년 전후로 활동하던 스포츠 아나운서들은 ‘야구여신’이라고 불리면서 연예인 부럽지 않은 인기를 누렸는데, 한동안 소식이 뜸해 궁금해하는 사람들이 많다. 이들의 근황에 대해 살펴본다.

남자 팬들이 죽고 못살던 ‘스포츠 여신’ 아나운서가 공개한 최근 모습

“K리그가 좋다! 네가 좋다!!”라는 마무리 멘트로 뭇 남성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 스포츠 아나운서 정순주를 아시나요? 데뷔 이후 활발하게 활동하며, 많은 인기를 구가했던 그녀는 올해 초 동갑내기 치과의사와의 결혼 소식을 알렸다. 그녀의 이야기와 근황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