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집 마련 마지막 기회다” 발표되자 난리난 청년층 제도, 하지만…

1인 가구나 자녀가 없는 신혼부부와 같이 청약의 사각지대에 있던 무주택자들에게도 새로운 길이 열렸다. 국토교통부가 신혼부부 및 생애최초 특별공급 제도를 일부 개편한 방안을 발표했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자세히 알아본다.

신혼 특공vs신혼 희망타운 막상 비교해보니…단점 선명했다

울의 집값이 끝도 없이 치솟는 가운데 지난 7월 3기 신도시 사전청약이 시작되었다. 집값 상승의 주요 원인 중 하나인 2030세대의 ‘패닉바잉(영끌)’을 잠재우겠다는 의도로 추정된다. 그만큼 이제 막 가정을 이루고 살 곳을 찾고 있는 신혼부부들을 위한 제도가 마련되었다고 하는데 이에 대해 알아본다.

아파트값 치솟아도…대형 오피스텔 절대 사면 안되는 이유

아파트값이 치솟자 중대형 오피스텔이 인기를 끌고 있다. 본래 오피스텔은 업무 용도로 쓰였지만, 최근엔 실내 구조를 바꾸며 주거에도 적합한 공간으로 조성되고 있다. 하지만 대형 오피스텔엔 치명적인 단점이 있다고 하는데, 무엇인지 자세히 알아보도록 한다.

“서울 포기했더니…” 강릉으로 이사 갔던 신혼부부의 반전 근황

집값이 천정부지로 오르는 지금, 복잡한 도시를 떠나서 한적한 동네의 단독주택으로 이사하는 부부들이 있다. 도시의 편리함과 인프라를 포기해서 아쉽지만, 단독주택이 주는 고즈넉한 편안함에 행복하다고 한다. 이들의 근황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자.

월소득 1300만원 부부가 매달 싸우는 뜻밖의 이유 하나

12살 초등학생과 7세 유치원생 아들을 둔 K씨는 최근 깊은 고민에 빠졌다. 고소득 맞벌이 가정으로 결코 월 소득이 적다고 생각한 적 없지만 한 달을 보내고 나면 정작 통장에 남은 돈은 그다지 없다. 커져가는 아이들의 교육비, 부모님 부양비, 부부의 노후자금을 생각하면 위기감이 들곤 한다. 전문가의 의견을 바탕으로 이야기를 이어가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