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더럽다고요? 매주 116만원씩 버는 고소득 직업입니다”

‘직업에 귀천이 없다’라는 말이 있다. 어떤 일을 하든지 무시당할 일은 없다는 뜻이다.시대가 빠르게 변하면서 직업에도 변화가 생기기 시작했다. 이전에 상상할 수 없었던 직업이 생기는가 하면, 과거에 다수의 사람들에게 무시당했던 직업이 급 부상하는 등의

오미크론 덕분에 곳곳에 ‘쓰레기 산’ 만들어졌다는 영국 거리 상황

코로나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이 발생해 전 세계가 골머리를 앓고 있습니다.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코로나19 환자가 급증하자 영국은 인력난으로 쓰레기 수거 직원 수가 감소함에 따라 길거리가 쓰레기로 뒤덮이고 있습니다.

‘천정까지 와르르…’ 건물주들 허망하게 만든 장면 하나

현재 한국의 쓰레기 배출량은 빠른 속도로 증가하는 상황이다. 환경부에 따르면 10년 뒤인 2031년 우리나라의 공공 매립시설 중 47%가 포화 상태에 이른다고 밝히기도 했는데, 쓰레기 배출량이 늘면서 ‘쓰레기 불법 투기 방법’도 다양해지고 있다. 어떤 내용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