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혼 특공vs신혼 희망타운 막상 비교해보니…단점 선명했다

울의 집값이 끝도 없이 치솟는 가운데 지난 7월 3기 신도시 사전청약이 시작되었다. 집값 상승의 주요 원인 중 하나인 2030세대의 ‘패닉바잉(영끌)’을 잠재우겠다는 의도로 추정된다. 그만큼 이제 막 가정을 이루고 살 곳을 찾고 있는 신혼부부들을 위한 제도가 마련되었다고 하는데 이에 대해 알아본다.

아파트값 치솟아도…대형 오피스텔 절대 사면 안되는 이유

아파트값이 치솟자 중대형 오피스텔이 인기를 끌고 있다. 본래 오피스텔은 업무 용도로 쓰였지만, 최근엔 실내 구조를 바꾸며 주거에도 적합한 공간으로 조성되고 있다. 하지만 대형 오피스텔엔 치명적인 단점이 있다고 하는데, 무엇인지 자세히 알아보도록 한다.

대기업 메카에서 유령 도시된 이곳…부동산 가격 오르는 이유는?

한때 대한민국 전자산업의 메카로 불렸던 구미 지역이 지금은 사람도 구경하기 힘든 유령 도시로 변하고 말았다. 구미가 추락하게 된 것은 과거 구미시를 주름잡고 있던 대기업의 이탈 때문이다. 과거 구미의 황금기 시절과 현재의 모습에 대해 알아본다.

‘고급 아파트도 마찬가지..’ 한남더힐 주민들도 이 문제는 피하지 못했습니다

최근 한남더힐에 관련한 커뮤니티 게시판의 글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학교 기숙사에서 살다 한남더힐인 본가에서 생활하게 된 A씨가 한남더힐에서의 문제를 제기했기 때문이다. 최고가 82억을 자랑하는 고급 아파트 한남더힐에서 발생한 문제는 무엇일까? 더 알아보도록 하자.

“건물 기울어졌다” 공개된 경기도 빌라의 경악스러운 내부

250세대가 살고 있는 광주의 한 빌라에서 집이 기울고 있다는 제보가 전해졌다. 공사를 멈추고 지켜보는 상황이지만, 집 안에서 문이 저절로 열리고 물품들이 굴러가는 모습에 주민들은 불안에 떠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JTBC에서 단독 보도한 이 내용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자.

‘이사한지 두 달만에…’ 연예인이 고통스럽다며 올린 SNS 내용

최근 방송에 출연한 방송인 박슬기는 전셋집에서 새 아파트로 이사를 간다는 소식을 알렸다. 이사간지 두 달이 지났을까. 그의 SNS에는 분노로 가득한 글이 올라왔다. 전기와 불이 나가는 것은 물론 공사 먼지 탓에 창문조차 열기 힘들다는 박슬기의 상황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

“거실 한가운데 화장실이 떡하니… 경악했어요”

평면도의 주인공은 경기도 용인의 연원마을 삼성쉐르빌이다. 삼성중공업이 건설해 2002년 완공, 입주했다. 지대가 높아 조망이 좋고, 아파트 뒤편이 숲과 골프장으로 조성되어 있다. 인근에 유해시설이 없고 초중고등학교가 모두 도보 10분 거리에 있다는 점도 장점이다. 단지 앞에는 마을버스가 다니며 보도 10분 거리에 분당선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