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에서 만난 남자에게 ‘정자’ 받아 임신한 유부녀…일본이 뒤집어졌다

일본의 한 유부녀가 아이 출산을 위해 교토대를 졸업했다는 미혼의 남성에게 정자 기증을 받았는데요. 하지만 알고 보니 해당 남성은 교토대 출신이 아니었고, 심지어 기혼자에 중국인이었던 걸로 밝혀져 일본 열도가 뒤집어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