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9주년 맞이한 백종원이 소유진에게 보낸 편지의 내용

‘나이 차를 극복하고 결혼에 골인한 스타 부부’에 대해 언급했는데 백종원♥소유진 부부는 5위를 차지했다. 두 사람은 15살 차이가 무색하게 잘 어울리는 부부다. 지난 19일 결혼 9주년을 맞이했다.

2500원짜리 머핀 살 돈 없는 어린 남매, 빵집 사장님은 이렇게 행동했습니다

빵집을 운영 중인 한 사장이 돈이 없는 어린 남매를 위해 부리또를 무료로 제공했다고 밝혔는데요. 이 사장은 아이들 기가 죽을까봐 유통기한이 지난 거라는 거짓말까지 했습니다. 또한 그는 아이들의 경제적 상황을 알고 월세, 공과금 등을 지원하겠다는 뜻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1인당 100만원’씩 뿌려진 방역지원금, 자영업자들이 시큰둥한 이유

코로나 변이로 인해 위드 코로나가 시행 한 달 만에 철회되며 사회적 거리두기가 다시 강화됐는데요. 이런 가운데 정부가 자영업자들을 살리겠다며 지원금을 지급했지만 자영업자들은 차라리 거리두기를 풀어달라며 항의하고 있습니다.

10억 적자 본 카페 사장이 ’24시간 영업하겠다’ 선언하자 생긴 일

코로나19 확산이 심각해지면서 정부에서는 다시 사회적 거리 두기를 시작했습니다. 계속되는 영업제한에 손해가 막심하다는 인천의 한 카페에서는 정부의 영업제한 지침을 어기고 24시간 영업을 선언했는데요. 해당 카페는 현재 어떤 상황을 맞이하고 있을까요?

곳곳에서 “망했다” 소리 나오자 요즘 자영업자들 몰린다는 장소

최근 긱코노미가 뜨고 있다. 긱코노미는 임시로 하는 일을 뜻하는데, 최근 이런 긱코노미에 뛰어드는 사람들을 도와줄 수 있는 서비스가 나타났다고 한다. 월 100만 원에서 1억 원 매출까지 달성할 수 있다는 이 서비스에 자세히 알아보자.

‘시급 1만원 준대도 안와…’ 사장님들이 코로나 보다 무섭다는 한가지

코로나19 확산으로 국내 취업자 중 자영업자가 차지하는 비중이 20% 이하로 내려갔다. 하지만 최근 백신 접종이 70% 이상 완료되며 점점 ‘위드 코로나’ 시대가 시작되고 있다. 하지만 ‘위드 코로나’ 시대에 자영업자들이 생각지도 못한 어려움이 생겼다는데, 어떤 내용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