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본금 1억원으로 창업 가능한 프랜차이즈 매장 어디 있을까요?”

취업난이 심각해지면서 취업을 포기한 2030대 청년들이 프랜차이즈 창업에 눈을 돌리고 있다. 초기 자금이 부족한 청년들은 적은 금액으로 고효율을 낼 수 있는 프랜차이즈 창업을 찾아 나서고 있는데, 자본금 1억 원으로 창업이 가능한 프랜차이즈 매장은 어디일까?

곳곳에서 “망했다” 소리 나오자 요즘 자영업자들 몰린다는 장소

최근 긱코노미가 뜨고 있다. 긱코노미는 임시로 하는 일을 뜻하는데, 최근 이런 긱코노미에 뛰어드는 사람들을 도와줄 수 있는 서비스가 나타났다고 한다. 월 100만 원에서 1억 원 매출까지 달성할 수 있다는 이 서비스에 자세히 알아보자.

“1등석은 기본” 직원들에게 역대급 보너스 선물한 미국 CEO

사내 임직원들이 모두 모인 자리. 무대 앞으로 지구본을 들고 나타난 CEO가 느닷없이 지구본을 휙 돌리며 “여러분들이 원하는 어디든 떠날 수 있는 일등석 항공권 2장, 그리고 멋진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1천만 원을 지급하기로 했다”라고 말한다면 어떨까? 이 이야기는 미국에서 실제로 일어난 일인데, 복지 하나로 전 세계 직장인들의 부러움을 자아낸 이 기업에 대해 알아본다.

“7번 사업 실패해도 포기 안했더니…지금 매출 1조 기업 세웠죠”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라는 말의 표본 같은 삶을 살아온 이가 있다. 이 사람은 한두 번도 아니고 무려 7번의 사업 실패를 경험한 끝에 무려 연 매출이 1조 원에 달하는 기업을 세웠는데, 이 대기업 회장님의 인생 스토리를 알아본다.

“내 자식에게도 물려주고 싶은 프랜차이즈는 바로 이겁니다”

최근 한 프랜차이즈가 공격적으로 확장해나가며, 수많은 점주들에게 희망을 주고 있다. 바로 프리미엄 아이스크림을 통해 많은 사람에게 사랑받고 있는 베스킨라빈스다. 오늘은 베스킨라빈스를 통해 꾸준히 사업을 이어가는 사람들에 대해 알아본다.

“코로나도 이겨냈다” 장사의 신이 대박 터뜨린 5가지 비결

회사의 관행보다는 나만의 창업을 선택하는 청년, 하던 일을 접고 인생의 2막을 꿈꾸는 중장년 등 요식업 분야는 창업의 꽃이자 성지이다. 하지만 재앙처럼 닥친 코로나19로 인해 요식업계 전체가 흔들렸고, 그 시기와 맞물려 창업한 이들은 대부분 피를 봤다. 하지만 이런 악재를 이겨내고 성공 신화를 쓰고 있는 창업인들이 있다.

300만 명 자영업자의 빅데이터를 통해 장사의 신 100곳을 선정했고, 2019년 이후부터 현재까지 월평균 매출이 천만 원 이상 상승세로 기록 중인 곳들을 분석했다. 그 결과 이들의 특징은 대표적으로 5가지였다. 모든 자영업자들이 주목해야 할 장사의 신들만의 성공 비법은 무엇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