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디자이너 사망 보도에 현대 내부 직원들이 입모아 한 말

얼마 전 현대자동차 소속의 한 디자이너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실이 알려지면서 다시금 추모 행렬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그는 업무 과다와 상사의 폭언 등을 원인으로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졌죠.

“일거리 줄었는데…” 반도체 공급난 겪고있는 ‘현대차 노조’의 요구

현대자동차 노동조합의 차기 지부장으로 안현호 후보가 당선됐습니다. 강성 성향인 안현호 당선인은 전체 조합원 48,747명 가운데 53.3%에 해당하는 21,101표를 받으며 당선됐죠. 선거에 앞서 안현호 당선인은 식사시간 1시간 유급화, 정년 연장, 4차 산업혁명 고용대책 마련 등을 주요 공약으로 내세웠습니다.

‘월수익 3만 원’ 30대 여성이 제네시스 G70 몰고 다닐 수 있는 건…

카푸어는 자동차 구매 비용과 유지 비용이 자신의 재산, 소득보다 커 일상생활에 악영향을 받고 있는 이들을 일컫는 말이다. “자기 돈으로 자기가 사겠다는 데 누가 뭐라 하겠느냐”라는 이들도 있지만, 젊을 때 차량 구매, 유지 비용으로 큰 빚을 지게 될 경우 언제까지 빚을 지고 가게 될지 가늠할 수 없다는 점에서 우려의 시선을 보내는 경우도 적지 않은데, 최근 사회적 문제로 자주 거론되는 카푸어에 대해 알아본다.

아반떼 ‘1년 할부’로 구입한 사회초년생이 매달 내야하는 금액

입사한지 얼마 안 된 사회초년생은 비싼 차를 구매하긴 어려워 중고차나 할부 조건을 따져보기 마련이다. 할부 기간은 평균적으로 24개월~36개월을 많이 택하는데, 한 용감한 사회초년생이 ‘1년 할부’로 차를 구매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주유 한 번에 50만원’인데도 사람들 줄서서 구매한다는 차량

우리 사회의 여러 면면들을 바꿔놓은 코로나19는 여행문화마저 바꿔놓았다. 차박 열풍으로 캠핑카 제조업체들은 웃음꽃이 피었다는데, 점점 차오르는 수요에 발맞춰 제조공장을 쉴 틈 없이 돌리고 있을 정도라고 하는 캠핑카의 매력에 대해 알아본다.

“솔직히 이정도면…” 현대차에서 일하면 받는 직원 혜택 수준

[MONEYGROUND 디지털뉴스팀] 제조업을 중심으로 파업의 분위기가 감돌고 있다. 이미 현대자동차·기아·한국GM 노조는 올해 임금을 올려야 한다고 이미 주장한 상태다. 임금 인상과 더불어 정년 연장까지 내걸며 강경 투쟁 예고에 나섰다. 자세한 이야기를 알아보도록 하자. “임금 인상과 정년연장” 선전포고 나선 현대차 노조 현대자동차 노동조합 측은 올해 들고 나온 사업 계획의 큰 줄기는 임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