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 스미스가 시상식서 뺨 날린 이후 이런 유행이 돌기 시작했다

윌 스미스가 코미디언 크리스 록을 오스카 시상식에서 폭행했던 사건 이후로 타투 애호가들 사이에서 기묘한 유행이 돌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어떤 유행이 돌고 있는지가 궁금하다면 기사를 통해 자세한 내용을 확인해보자.

몸값이 3억…임영웅 경쟁자로 떠오른 신인 광고왕의 정체

데뷔 1년 만에 인기 트로트 가수 임영웅의 광고료 수준으로 도약한 신인 모델 ‘로지(ROZY)’가 화제다. 광고 업계에 따르면 로지의 연간 광고료는 약 3억 원 수준이다. 최고 주가를 올리고 있는 가수 임영웅이 받는 광고료와 유사한 수준이다.

한의대 도전 나섰던 아나운서, 수능 끝나고 이런 결단 내렸다

2021년 1월 KBS 아나운서 김지원은 돌연 퇴사를 선언하고 한의대를 목표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겠다는 결심을 알렸었다. 아나운서로 살아오며 희열을 느꼈지만 조금 더 나다운 모습을 구체화하기 위해 공부가 필요해졌음을 느꼈을 때 한의학을 만났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