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희 백댄서?” 의외의 이력 자랑하는 미모의 아나운서 정체

아나운서이자 캐스터인 노윤주가 반전 과거를 자랑하며 화제를 불러 일으켰다. 11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외박’에서 아나운서 및 캐스터 출신으로 구성된 팀 ‘FC아나콘다’의 멤버 노윤주, 신아영, 박은영, 오정연, 주시은, 윤태진, 최은경

신내림 받았다는 트랜스젠더 고민에 김영옥은 이렇게 조언했다

트랜스젠더 이효정(BJ쎄히)이 방송을 통해 여러 고민을 털어놓으면서 대중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그는 10일 방송된 채널S ‘진격의 할매’에 출연해 연애 등 고민을 할매들에게 털어놓았다. 방송에선 이효정의 어렸을 적 모습이 공개되기도 했다.

올해 51세라는 여배우의 무보정 몸매에 모두가 놀랐다

배우 박주미의 비주얼이 화제다. 올해 51세에 접어든 배우 박주미는 작품 속에서는 물론 평소에도 나이를 가늠하기 힘든 비주얼로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나이 차가 꽤 나는 배우 정해인과의 인증샷이 팬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