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값이 3억…임영웅 경쟁자로 떠오른 신인 광고왕의 정체

데뷔 1년 만에 인기 트로트 가수 임영웅의 광고료 수준으로 도약한 신인 모델 ‘로지(ROZY)’가 화제다. 광고 업계에 따르면 로지의 연간 광고료는 약 3억 원 수준이다. 최고 주가를 올리고 있는 가수 임영웅이 받는 광고료와 유사한 수준이다.

“매일보던 아침뉴스 속 기상캐스터 실체 알고 충격 받았습니다”

코로나19로 널리 퍼진 비대면 트렌드와 기술 발전이 어우러져 인공지능은 날이 갈수록 발전하고 있다. SNS 인플루언서, 아이돌 컨셉에도 가상 인간이 등장하더니 우리가 일상적으로 보는 뉴스데스크에도 가상 인간이 등장해 날씨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하는데, 이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