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VS 장윤정’ 잘 나가는 트로트 가수 행사비 순위는요

트로트 가수 중 최고 수익을 올리고 있는 건 누구일까? 장윤정은 성수기에는 하루에 행사를 최대 12 곳까지 돌았다고 말한 바 있다. 이 당시 장윤정의 행사비는 3,000~5,000만 원 수준이었다. 트로트 스타의 2022년도 재산 순위를 업데이트 해봤다.

사생활 논란으로 떠들썩했던 트로트 가수의 놀라운 근황

‘트바로티’ 김호중이 사회복무요원 근무를 마치고 활발한 활동을 예고하며 팬들 곁으로 돌아왔다. 이날 서울 서초구청에는 김호중을 보기 위해 찾아온 약 70명의 팬 ‘아리스’로 가득 찼다. 팬들은 아침 일찍부터 현장에 나타나 김호중 팬덤 색인 진한 보라색 의상

의식 잃은 교통사고 운전자, 심폐소생술로 살린 임영웅의 첫마디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스케줄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던 길에 교통사고 현장을 목격했다. 사고 현장에서 임영웅은 의식을 잃은 운전자에게 심폐소생술을 시도해 구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임영웅은 “사고 현장 봤다면 누구라도 도왔을 것”라고 전했다.

출연만 23편, 임영웅이 우승 후 2년간 CF로만 벌어들인 수입

임영웅은 미스터트롯 1위를 차지한 이후 기나긴 무명생활을 청산하고 다양한 활동을 보이면서 전성기를 이어가고 있는데, 최근 한 업계 관계자는 그의 추정 수입에 대해 밝혀 화제를 모았다. 자세한 내용을 함께 살펴본다.

1년 학비만 1000만원 넘게 들어간다는 예술학교의 실제 모습

최근 김지혜, 박준형 개그맨 부부의 둘째 딸이 명문으로 꼽히는 예술중학교에 입학했다는 소식이 알려져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다. 특히 김지혜, 박준형 부부의 자녀가 입학한 학교는 세계적인 성악가 조수미, 신영옥을 비롯해 연예인 황정음, 박한별, 서우 등이 졸업한 학교로 잘 알려져 있는데, 웬만한 대학 등록금과 맞먹는 학비로도 화제를 모은 명문 예술 학교에 대해 알아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