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직 아나운서랑 이혼한 서장훈이 재혼 언급하면서 한 말

서장훈은 “아니 언젠가는 할 수도 있는 거지. 평생 혼자 살 수는 없으니까”라고 버벅거려 웃음을 자아냈다.서장훈은 과거에도 방송을 통해 재혼 의사를 드러낸 바 있다. 그는 지난 2014년 SBS ‘일대일 무릎과 무릎사이’에서 재혼에 대해 간접적으로 언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