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차라고?” 중국차라고 놀림 받던 수입차의 충격적인 근황

1990년대까지 벤츠, BMW와 함께 글로벌 프리미엄 세단 시장을 이끌었던 볼보. 국가 정상들이 타는 명품 세단으로 인기를 끌었지만 어느새 투박한 디자인으로 각인돼 사람들의 머릿속에서 잊혀지고 있었다. 하지만 최근 볼보가 새로운 변화를 준비하고 있는데, 어떤 모습일까.

박지성·손흥민도 당했다, 영국에서 발생한 어제자 인종차별 논란

영국의 프로 축구팀 리버풀이 통산 9번째 카라바오컵 우승을 달성한 가운데 동양인 차별 논란이 발생했다. 현지 방송사들이 일본 선수인 미나미노의 세리머니 직전 화면을 전환한 것이다. 현지 방송사들은 앞서 박지성, 손흥민에게도 비슷한 일을 저지른 바 있다.